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양양 어성전리 계곡에서 고립된 40대 2명 구조
입력 2022.08.04 (23:42) 수정 2022.08.04 (23:50) 뉴스9(강릉)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오늘(4일) 오전 8시 반쯤 양양군 현북면 어성전리 남대천 계곡에서 불어난 물에 고립된 피서객 2명이 119구조대에 구조됐습니다.

이들은 강릉에서 피서를 와 캠핑을 하던 중 갑자기 계곡물이 불어나면서, 계곡을 건너지 못하고 고립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소방당국은 불안정한 대기로 소나기 등 국지성 호우가 내릴 수 있는 만큼, 계곡 주변 캠핑 등은 위험할 수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 양양 어성전리 계곡에서 고립된 40대 2명 구조
    • 입력 2022-08-04 23:42:52
    • 수정2022-08-04 23:50:33
    뉴스9(강릉)
오늘(4일) 오전 8시 반쯤 양양군 현북면 어성전리 남대천 계곡에서 불어난 물에 고립된 피서객 2명이 119구조대에 구조됐습니다.

이들은 강릉에서 피서를 와 캠핑을 하던 중 갑자기 계곡물이 불어나면서, 계곡을 건너지 못하고 고립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소방당국은 불안정한 대기로 소나기 등 국지성 호우가 내릴 수 있는 만큼, 계곡 주변 캠핑 등은 위험할 수 있다고 설명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강릉)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