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강원 동해안 폭염경보…강릉 열대야 일주일째
입력 2022.08.05 (10:06) 수정 2022.08.05 (10:35) 930뉴스(강릉)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강릉과 양양 등 동해안 6개 시군에 폭염경보가 내려진 가운데, 강원지역은 오늘(5일)도 무덥겠습니다.

오늘(5일) 낮 최고 기온은 강릉 등 동해안이 35도 정선 등 내륙은 33도까지 오르겠으며, 체감온도는 이보다 1~2도 정도 더 높을 것으로 예보됐습니다.

강원지방기상청은 강릉의 열대야 현상이 일주일째 이어지는 등 무더위가 장기화하고 있다며, 외출을 자제하고, 수시로 수분을 섭취하는 등 건강관리에 유의해줄 것을 당부했습니다.

  • 강원 동해안 폭염경보…강릉 열대야 일주일째
    • 입력 2022-08-05 10:06:49
    • 수정2022-08-05 10:35:17
    930뉴스(강릉)
강릉과 양양 등 동해안 6개 시군에 폭염경보가 내려진 가운데, 강원지역은 오늘(5일)도 무덥겠습니다.

오늘(5일) 낮 최고 기온은 강릉 등 동해안이 35도 정선 등 내륙은 33도까지 오르겠으며, 체감온도는 이보다 1~2도 정도 더 높을 것으로 예보됐습니다.

강원지방기상청은 강릉의 열대야 현상이 일주일째 이어지는 등 무더위가 장기화하고 있다며, 외출을 자제하고, 수시로 수분을 섭취하는 등 건강관리에 유의해줄 것을 당부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930뉴스(강릉)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