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프랑스 파리, 센강 찾아온 벨루가…북극해 귀환 작전 구상
입력 2022.08.05 (10:44) 수정 2022.08.07 (10:13) 지구촌뉴스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주로 북극해에 서식하는 흰고래, 벨루가 한 마리가 프랑스 센강에서 발견됐습니다.

이 고래는 2일 센강에서 처음 목격된 후 지금은 파리에서 70㎞ 떨어진 베르농의 수문 근처에 머물고 있습니다.

구조팀은 센강 위로 드론을 띄워 벨루가의 상태를 관찰하고 있습니다.

전문가들은 왜 벨루가가 서식지에서 멀리 떨어진 센강으로 들어왔는지는 아직 파악하지 못했습니다.

프랑스 당국은 벨루가를 구출해 바다로 돌려보낼 방법을 구상하고 있습니다.
  • 프랑스 파리, 센강 찾아온 벨루가…북극해 귀환 작전 구상
    • 입력 2022-08-05 10:44:23
    • 수정2022-08-07 10:13:33
    지구촌뉴스
주로 북극해에 서식하는 흰고래, 벨루가 한 마리가 프랑스 센강에서 발견됐습니다.

이 고래는 2일 센강에서 처음 목격된 후 지금은 파리에서 70㎞ 떨어진 베르농의 수문 근처에 머물고 있습니다.

구조팀은 센강 위로 드론을 띄워 벨루가의 상태를 관찰하고 있습니다.

전문가들은 왜 벨루가가 서식지에서 멀리 떨어진 센강으로 들어왔는지는 아직 파악하지 못했습니다.

프랑스 당국은 벨루가를 구출해 바다로 돌려보낼 방법을 구상하고 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