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코로나19’ 팬데믹
위중증·사망 증가…PCR검사 예약 기능 마련
입력 2022.08.05 (19:22) 수정 2022.08.05 (22:13) 뉴스 7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코로나19 위증증 환자 수와 사망자 수가 두 달 반 만에 최대치로 집계됐습니다.

정부는 보건소 PCR 검사에 예약 기능을 도입해 검사자들의 불편을 덜기로 했습니다.

황정호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오늘 0시 기준 코로나 19 신규 확진자 수는 11만 2천901명입니다.

1주일 전보다 1.32배 늘어난 것으로 증가 폭은 완화되고 있습니다.

다만 위중증 환자 수는 320명으로 79일 만에 최다로 집계됐습니다.

사망자 수는 47명으로, 75일 만에 가장 많았습니다.

위중증과 사망자 수 증가 추세는 당분간 이어질 가능성이 있습니다.

[손영래/중앙사고수습본부 사회전략반장 : "위중증 환자와 사망자 숫자는 확진자 유행 수준과 한 1~2주 정도 시차를 두고 움직이기 때문에 유행의 정점을 형성한다 하더라도 그 1~2주 뒤까지는 위중증환자나 사망자는 증가할 가능성이 큽니다."]

정부는 보건소 선별진료소 등에서 PCR 검사를 받을 때, 대기로 인한 불편을 덜기 위해 당일 예약 기능을 마련했습니다.

보건소에서 제공하는 문자나 앱을 통해 코로나19 정보관리시스템에 접속한 뒤 시간대를 선택하고 문진표를 작성하면 예약이 완료됩니다.

서울 강남구 2곳과 울산 중구, 충남 천안시 등 7개 선별진료소에서 우선 시행중으로 곧 전국 보건소로 확대됩니다.

또한 오는 16일 입영 대상자부터 PCR 검사 우선순위 대상자에 포함됩니다.

[이상민/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제2차장 : "군 훈련소 내 집단 감염을 예방하기 위해 입영 전 3일 이내 전국 보건소에서 무료로 검사받을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

정부는 이번 유행의 정점이 2학기 개학 시기와 맞물릴 수 있다고 보고 방역 전담 인력 6만 명을 정하는 등 학교 방역에 나설 계획입니다.

KBS 뉴스 황정호입니다.
  • 위중증·사망 증가…PCR검사 예약 기능 마련
    • 입력 2022-08-05 19:22:20
    • 수정2022-08-05 22:13:57
    뉴스 7
[앵커]

코로나19 위증증 환자 수와 사망자 수가 두 달 반 만에 최대치로 집계됐습니다.

정부는 보건소 PCR 검사에 예약 기능을 도입해 검사자들의 불편을 덜기로 했습니다.

황정호 기자가 보도합니다.

[리포트]

오늘 0시 기준 코로나 19 신규 확진자 수는 11만 2천901명입니다.

1주일 전보다 1.32배 늘어난 것으로 증가 폭은 완화되고 있습니다.

다만 위중증 환자 수는 320명으로 79일 만에 최다로 집계됐습니다.

사망자 수는 47명으로, 75일 만에 가장 많았습니다.

위중증과 사망자 수 증가 추세는 당분간 이어질 가능성이 있습니다.

[손영래/중앙사고수습본부 사회전략반장 : "위중증 환자와 사망자 숫자는 확진자 유행 수준과 한 1~2주 정도 시차를 두고 움직이기 때문에 유행의 정점을 형성한다 하더라도 그 1~2주 뒤까지는 위중증환자나 사망자는 증가할 가능성이 큽니다."]

정부는 보건소 선별진료소 등에서 PCR 검사를 받을 때, 대기로 인한 불편을 덜기 위해 당일 예약 기능을 마련했습니다.

보건소에서 제공하는 문자나 앱을 통해 코로나19 정보관리시스템에 접속한 뒤 시간대를 선택하고 문진표를 작성하면 예약이 완료됩니다.

서울 강남구 2곳과 울산 중구, 충남 천안시 등 7개 선별진료소에서 우선 시행중으로 곧 전국 보건소로 확대됩니다.

또한 오는 16일 입영 대상자부터 PCR 검사 우선순위 대상자에 포함됩니다.

[이상민/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제2차장 : "군 훈련소 내 집단 감염을 예방하기 위해 입영 전 3일 이내 전국 보건소에서 무료로 검사받을 수 있도록 하겠습니다."]

정부는 이번 유행의 정점이 2학기 개학 시기와 맞물릴 수 있다고 보고 방역 전담 인력 6만 명을 정하는 등 학교 방역에 나설 계획입니다.

KBS 뉴스 황정호입니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코로나19 팩트체크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7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