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서거석 교육감 ‘불통행정’ 사과·책임자 문책해야”
입력 2022.08.05 (19:44) 수정 2022.08.05 (19:49) 뉴스7(전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전교조 전북지부와 전북실천교육교사모임 등 전북지역 일부 교원단체는 성명을 통해 서거석 전북교육감이 자유학기제와 혁신학교 등 정책 변화를 예고하는 과정에서 초법적·권위적이고 일방적인 불통 행정으로 전북교육을 과거로 되돌리고 있다며, 이에 대한 사과와 책임자 문책을 요구했습니다.

이들은 자유학기제와 혁신학교 공모 중단 등 정책 변화를 일방적인 공문으로 지시한 데 이어, 관련 현판을 내리는 등 교육 현장에 혼란을 주고 있다며, 요구 사항이 받아들여 지지 않는다면 교육부와 도의회에 진정하는 등 법적 조처를 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 “서거석 교육감 ‘불통행정’ 사과·책임자 문책해야”
    • 입력 2022-08-05 19:44:08
    • 수정2022-08-05 19:49:36
    뉴스7(전주)
전교조 전북지부와 전북실천교육교사모임 등 전북지역 일부 교원단체는 성명을 통해 서거석 전북교육감이 자유학기제와 혁신학교 등 정책 변화를 예고하는 과정에서 초법적·권위적이고 일방적인 불통 행정으로 전북교육을 과거로 되돌리고 있다며, 이에 대한 사과와 책임자 문책을 요구했습니다.

이들은 자유학기제와 혁신학교 공모 중단 등 정책 변화를 일방적인 공문으로 지시한 데 이어, 관련 현판을 내리는 등 교육 현장에 혼란을 주고 있다며, 요구 사항이 받아들여 지지 않는다면 교육부와 도의회에 진정하는 등 법적 조처를 할 것이라고 덧붙였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7(전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