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서양화 품은 전통 부채 전시회 ‘눈길’
입력 2022.08.05 (21:49) 수정 2022.08.05 (22:04) 뉴스9(대구)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전통 부채에는 보통 동양화 그림이 그려져 있죠.

요즘 대구 향촌문화관에서는 현대적인 느낌을 주는 서양화가 그려진 부채들이 전시돼 눈길을 끌고 있습니다.

권기준 기자입니다.

[리포트]

전통 부채에 알록달록 다양한 색깔의 그림들이 그려졌습니다.

호수 위 백조에다 기린, 꽃, 만화 캐릭터 등 소재도 가지각색입니다.

기존 전통부채는 먹으로 그린 산수화에다 붓글씨 등이 대부분인데 이 부채들은 서양화로 채워졌습니다.

[배영순/화가 : "화려한 색감의 부채들로 더위를 잊고 즐거운 마음으로 관람하고 가시면 좋겠죠. 즐거운 마음을 드리기 위해 작가들도 예쁘게 그렸구요."]

이 부채들은 전국 각지의 원로·중견화가 16명이 전통부채에 현대미를 가미해 여름 특집으로 기획한 작품들입니다.

전시회는 지난 2일 개막해 부채 2백여 점을 선보이고 있는데 무더운 날씨에도 관람객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김철민/관람객 : "저희들이 좋아하는 그림들이라 앞으로도 이런 게 많아졌으면 하는 생각이 납니다."]

전시된 작품은 구입도 가능하며 벌써 수십여 점이 판매됐습니다.

[신재순/전시회 주최 : "작가들이 솜씨를 발휘해서 부채를 통해 시원한 여름을 보내시도록 (준비했습니다)."]

억수로 덥day 부채그림展은 이달 말까지 대구 향촌문학관에서 계속됩니다.

KBS 뉴스 권기준입니다

촬영기자:김석현
  • 서양화 품은 전통 부채 전시회 ‘눈길’
    • 입력 2022-08-05 21:49:34
    • 수정2022-08-05 22:04:22
    뉴스9(대구)
[앵커]

전통 부채에는 보통 동양화 그림이 그려져 있죠.

요즘 대구 향촌문화관에서는 현대적인 느낌을 주는 서양화가 그려진 부채들이 전시돼 눈길을 끌고 있습니다.

권기준 기자입니다.

[리포트]

전통 부채에 알록달록 다양한 색깔의 그림들이 그려졌습니다.

호수 위 백조에다 기린, 꽃, 만화 캐릭터 등 소재도 가지각색입니다.

기존 전통부채는 먹으로 그린 산수화에다 붓글씨 등이 대부분인데 이 부채들은 서양화로 채워졌습니다.

[배영순/화가 : "화려한 색감의 부채들로 더위를 잊고 즐거운 마음으로 관람하고 가시면 좋겠죠. 즐거운 마음을 드리기 위해 작가들도 예쁘게 그렸구요."]

이 부채들은 전국 각지의 원로·중견화가 16명이 전통부채에 현대미를 가미해 여름 특집으로 기획한 작품들입니다.

전시회는 지난 2일 개막해 부채 2백여 점을 선보이고 있는데 무더운 날씨에도 관람객들의 발길이 이어지고 있습니다.

[김철민/관람객 : "저희들이 좋아하는 그림들이라 앞으로도 이런 게 많아졌으면 하는 생각이 납니다."]

전시된 작품은 구입도 가능하며 벌써 수십여 점이 판매됐습니다.

[신재순/전시회 주최 : "작가들이 솜씨를 발휘해서 부채를 통해 시원한 여름을 보내시도록 (준비했습니다)."]

억수로 덥day 부채그림展은 이달 말까지 대구 향촌문학관에서 계속됩니다.

KBS 뉴스 권기준입니다

촬영기자:김석현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대구)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