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뉴스9 날씨] 밤낮없는 무더위…주말 전국 ‘소나기’
입력 2022.08.05 (22:05) 수정 2022.08.05 (22:11)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밤낮없는 무더위에 많이 지치시죠?

폭염 주의보에서 폭염 경보로 강화된 지역이 더욱 늘어난 가운데 오늘 밤에도 잠 못 이루는 열대야가, 내일 낮에는 찌는 듯한 무더위가 계속됩니다.

서울은 열하루째 열대야가 이어질 텐데요.

밤사이 기온이 27도를 웃돌겠습니다.

내일 한낮에 서울 32도, 대전과 강릉 34도까지 올라 오늘만큼 무덥겠습니다.

남부지방 낮 기온은 대구 36도, 울산 35도, 광주 34도까지 오르겠습니다.

이번 주말, 기온이 가장 높아지는 12시에서 5시 사이에는 바깥 활동을 피하는 것이 좋겠습니다.

내일은 오늘보다 대기가 더 불안정해지며 전국적으로 강한 소나기가 내릴 수 있겠습니다.

소나기가 내리는 잠깐 동안에는 더위가 잠깐 식겠지만, 오히려 대기 중에 습기를 더해 더 더워질 수 있겠습니다.

물결은 모든 해상에서 비교적 낮게 일겠고, 서해와 남해상에 안개가 짙게 끼겠습니다.

다음 주 월요일, 2차 장마가 시작되면서 중부지방에 많은 비가 내릴 가능성이 큽니다.

날씨였습니다.

강아랑 기상캐스터
[그래픽:김하나/진행:주은서]
  • [뉴스9 날씨] 밤낮없는 무더위…주말 전국 ‘소나기’
    • 입력 2022-08-05 22:05:42
    • 수정2022-08-05 22:11:23
    뉴스 9
밤낮없는 무더위에 많이 지치시죠?

폭염 주의보에서 폭염 경보로 강화된 지역이 더욱 늘어난 가운데 오늘 밤에도 잠 못 이루는 열대야가, 내일 낮에는 찌는 듯한 무더위가 계속됩니다.

서울은 열하루째 열대야가 이어질 텐데요.

밤사이 기온이 27도를 웃돌겠습니다.

내일 한낮에 서울 32도, 대전과 강릉 34도까지 올라 오늘만큼 무덥겠습니다.

남부지방 낮 기온은 대구 36도, 울산 35도, 광주 34도까지 오르겠습니다.

이번 주말, 기온이 가장 높아지는 12시에서 5시 사이에는 바깥 활동을 피하는 것이 좋겠습니다.

내일은 오늘보다 대기가 더 불안정해지며 전국적으로 강한 소나기가 내릴 수 있겠습니다.

소나기가 내리는 잠깐 동안에는 더위가 잠깐 식겠지만, 오히려 대기 중에 습기를 더해 더 더워질 수 있겠습니다.

물결은 모든 해상에서 비교적 낮게 일겠고, 서해와 남해상에 안개가 짙게 끼겠습니다.

다음 주 월요일, 2차 장마가 시작되면서 중부지방에 많은 비가 내릴 가능성이 큽니다.

날씨였습니다.

강아랑 기상캐스터
[그래픽:김하나/진행:주은서]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