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취업 상담·퇴임식·패션까지…‘쓸모’ 늘어나는 ‘메타버스’
입력 2022.08.06 (21:27) 수정 2022.08.06 (21:47) 뉴스 9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현실과 거의 같은 체험을 할 수 있는 가상공간이죠.

이 메타버스가 우리 일상 속으로 빠르게 들어오고 있습니다.

취업 설명회는 물론 퇴임식과 교육까지 메타버스 영역에서 이루어 지고 있다는데요.

정새배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메타버스 공간에서 열린 한 대기업의 취업설명회입니다.

기업 소개는 물론 지원 분야의 현직자로부터 1대 1 상담까지 받습니다.

[취업 지망생 : "지원자에게 원하는 특별한 경험들이라든지 역량들이 있는지..."]

[기아 현직자 : "다양한 부문과 같이 협업을 할 수 있는 협업형 인재를 원한다라고 첫 번째로 설명을 드리고요."]

직원 퇴임식을 메타버스에서 열기도 합니다.

가상공간의 장점을 이용해 해외에서 일하는 직원들도 참석할 수 있습니다.

[임용상/SK지오센트릭 퇴직자 : "저 같은 경우는 이제 중국 지사 생활을 좀 오래 했거든요. 중국에 있는 주재원이나 구성원들도 같이 일부 참여해서, 그런 게 사실 좀 괜찮았던 것 같아요."]

메타버스를 활용해 신입 사원 교육을 하거나 도움이 필요한 아동들에 대한 지원사업을 하기도 합니다.

시공간의 제약이 없고 대면접촉의 필요가 없다는 점이 큰 장점입니다.

특히 코로나19가 끝나더라도 메타버스의 가치는 더 커질 것이라는 전망이 나옵니다.

[박지혜/산업연구원 연구원 : "(메타버스에) 업무 환경을 도입한 사례도 등장하고 있거든요. 그리고 제조업 생산 부문에서도 활용되고 있고, 비용 절감이나 효율성 측면에서 주는 어떤 이점 때문에…."]

정부도 올해 안에 메타버스를 활용한 의류산업단지를 조성하기로 하는 등 관련 산업 육성에 나섰습니다.

다만 본격적인 수익 창출을 위해서는 인공지능과 가상현실 등 관련 기술이 좀 더 발전해야 한다는 지적도 있습니다.

KBS 뉴스 정새배입니다.

촬영기자:이중우/영상편집:이재연
  • 취업 상담·퇴임식·패션까지…‘쓸모’ 늘어나는 ‘메타버스’
    • 입력 2022-08-06 21:27:23
    • 수정2022-08-06 21:47:12
    뉴스 9
[앵커]

현실과 거의 같은 체험을 할 수 있는 가상공간이죠.

이 메타버스가 우리 일상 속으로 빠르게 들어오고 있습니다.

취업 설명회는 물론 퇴임식과 교육까지 메타버스 영역에서 이루어 지고 있다는데요.

정새배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메타버스 공간에서 열린 한 대기업의 취업설명회입니다.

기업 소개는 물론 지원 분야의 현직자로부터 1대 1 상담까지 받습니다.

[취업 지망생 : "지원자에게 원하는 특별한 경험들이라든지 역량들이 있는지..."]

[기아 현직자 : "다양한 부문과 같이 협업을 할 수 있는 협업형 인재를 원한다라고 첫 번째로 설명을 드리고요."]

직원 퇴임식을 메타버스에서 열기도 합니다.

가상공간의 장점을 이용해 해외에서 일하는 직원들도 참석할 수 있습니다.

[임용상/SK지오센트릭 퇴직자 : "저 같은 경우는 이제 중국 지사 생활을 좀 오래 했거든요. 중국에 있는 주재원이나 구성원들도 같이 일부 참여해서, 그런 게 사실 좀 괜찮았던 것 같아요."]

메타버스를 활용해 신입 사원 교육을 하거나 도움이 필요한 아동들에 대한 지원사업을 하기도 합니다.

시공간의 제약이 없고 대면접촉의 필요가 없다는 점이 큰 장점입니다.

특히 코로나19가 끝나더라도 메타버스의 가치는 더 커질 것이라는 전망이 나옵니다.

[박지혜/산업연구원 연구원 : "(메타버스에) 업무 환경을 도입한 사례도 등장하고 있거든요. 그리고 제조업 생산 부문에서도 활용되고 있고, 비용 절감이나 효율성 측면에서 주는 어떤 이점 때문에…."]

정부도 올해 안에 메타버스를 활용한 의류산업단지를 조성하기로 하는 등 관련 산업 육성에 나섰습니다.

다만 본격적인 수익 창출을 위해서는 인공지능과 가상현실 등 관련 기술이 좀 더 발전해야 한다는 지적도 있습니다.

KBS 뉴스 정새배입니다.

촬영기자:이중우/영상편집:이재연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 9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