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인천경제청·인천도시공사, 검단신도시에서 스마트시티 신기술 실증
입력 2022.08.08 (18:32) 수정 2022.08.08 (18:36) 사회
인천경제자유구역청과 인천도시공사가 검단신도시에서 스마트시티 기술 관련 제품·서비스를 실증합니다.

두 기관은 '스마트-엑스 시티' 프로그램에 참여할 스타트업 3곳을 최종 선정하고 협약을 맺었다고 오늘 밝혔습니다.

'스마트 버스정류소' 분야에는 ㈜씨티콘의 생활 밀착형 스마트 청정 승차 대기소와 세기애드의 무선 핸드폰 충전이 가능한 온·냉의자가 각각 선정돼 검단신도시 버스정류장에 제품을 설치하고 실증을 할 예정입니다.

또, '스마트 횡단보도' 분야에는 ㈜글로벌브릿지의 스마트 횡단보도 우회전 보행안전시스템이 선정돼 초등학교 앞 삼거리에 제품을 설치하고 오는 12월까지 실증을 할 계획입니다.

이번 프로그램은 인천도시공사가 운영 중인 검단신도시 시민 참여 리빙랩과 연계해 도출된 과제들을 해결할 수 있는 제품·서비스 테스트가 주요 내용입니다.

이들 업체 제품은 검단신도시 주민을 대상으로 만족도를 조사하고 우수 해결 사례로 선정된 스타트업은 인천도시공사의 본 설계에 반영할 예정입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인천경제청·인천도시공사, 검단신도시에서 스마트시티 신기술 실증
    • 입력 2022-08-08 18:32:49
    • 수정2022-08-08 18:36:55
    사회
인천경제자유구역청과 인천도시공사가 검단신도시에서 스마트시티 기술 관련 제품·서비스를 실증합니다.

두 기관은 '스마트-엑스 시티' 프로그램에 참여할 스타트업 3곳을 최종 선정하고 협약을 맺었다고 오늘 밝혔습니다.

'스마트 버스정류소' 분야에는 ㈜씨티콘의 생활 밀착형 스마트 청정 승차 대기소와 세기애드의 무선 핸드폰 충전이 가능한 온·냉의자가 각각 선정돼 검단신도시 버스정류장에 제품을 설치하고 실증을 할 예정입니다.

또, '스마트 횡단보도' 분야에는 ㈜글로벌브릿지의 스마트 횡단보도 우회전 보행안전시스템이 선정돼 초등학교 앞 삼거리에 제품을 설치하고 오는 12월까지 실증을 할 계획입니다.

이번 프로그램은 인천도시공사가 운영 중인 검단신도시 시민 참여 리빙랩과 연계해 도출된 과제들을 해결할 수 있는 제품·서비스 테스트가 주요 내용입니다.

이들 업체 제품은 검단신도시 주민을 대상으로 만족도를 조사하고 우수 해결 사례로 선정된 스타트업은 인천도시공사의 본 설계에 반영할 예정입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