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코로나19’ 팬데믹
코로나19 백신 피해자들, 보상 심의 적법성 국민감사 청구
입력 2022.08.09 (12:19) 수정 2022.08.09 (12:20) 사회
코로나19 백신 부작용 피해자 단체가 질병관리청 예방접종 피해보상전문위원회의 심의 적법성을 살펴달라며 감사원에 국민감사를 청구했습니다.

코로나19백신피해자가족협의회(코백회)는 오늘(9일) 오전 서울 종로구 감사원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지난해 9월부터 최근까지 이뤄진 질병관리청의 피해보상전문위원회 이상반응 심의내용의 적법성에 대한 국민감사를 요청한다"고 밝혔습니다.

코백회는 "각 시도 역학조사관의 심의 결과와 피해보상전문위원회의 심의 결과가 다른 법적 근거나 이유를 공개하라"고 촉구했습니다.

그러면서 이들은 언론보도를 인용해 피해보상전문위원회에서 지역 역학조사관의 의견을 무시하고 건당 3분 내외로 졸속 심의한 것이 드러났다고 주장했습니다.

또한 코백회는 질병관리청이 이상 반응과 코로나19 백신간의 인과성을 다른 나라보다 협소하게 인정하고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김두경 코백회 회장은 "유럽의약품 안전청은 10가지가 넘는 병명에 인과관계를 인정하고 있고, 일본도 접종과 인과관계를 부정할 수 없는 경우 인과성을 인정하고 있다"며 "왜 질병관리청은 백신 부작용으로밖에는 달리 볼 수 없다는 전문가 소견을 무시하고 위원장 직권으로 졸속 심의를 하고 있느냐"고 강조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코로나19 백신 피해자들, 보상 심의 적법성 국민감사 청구
    • 입력 2022-08-09 12:19:31
    • 수정2022-08-09 12:20:54
    사회
코로나19 백신 부작용 피해자 단체가 질병관리청 예방접종 피해보상전문위원회의 심의 적법성을 살펴달라며 감사원에 국민감사를 청구했습니다.

코로나19백신피해자가족협의회(코백회)는 오늘(9일) 오전 서울 종로구 감사원 앞에서 기자회견을 열고 "지난해 9월부터 최근까지 이뤄진 질병관리청의 피해보상전문위원회 이상반응 심의내용의 적법성에 대한 국민감사를 요청한다"고 밝혔습니다.

코백회는 "각 시도 역학조사관의 심의 결과와 피해보상전문위원회의 심의 결과가 다른 법적 근거나 이유를 공개하라"고 촉구했습니다.

그러면서 이들은 언론보도를 인용해 피해보상전문위원회에서 지역 역학조사관의 의견을 무시하고 건당 3분 내외로 졸속 심의한 것이 드러났다고 주장했습니다.

또한 코백회는 질병관리청이 이상 반응과 코로나19 백신간의 인과성을 다른 나라보다 협소하게 인정하고 있다고 지적했습니다.

김두경 코백회 회장은 "유럽의약품 안전청은 10가지가 넘는 병명에 인과관계를 인정하고 있고, 일본도 접종과 인과관계를 부정할 수 없는 경우 인과성을 인정하고 있다"며 "왜 질병관리청은 백신 부작용으로밖에는 달리 볼 수 없다는 전문가 소견을 무시하고 위원장 직권으로 졸속 심의를 하고 있느냐"고 강조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코로나19 팩트체크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