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러시아, 우크라이나 침공
맥도날드, 우크라이나 매장 폐쇄 6개월 만에 ‘재개’ 발표
입력 2022.08.12 (08:55) 수정 2022.08.12 (08:56) 국제
미국의 대표적인 패스트푸드 체인 ‘맥도날드’가 우크라이나 사태 발발 이후 잠정 폐쇄했던 우크라이나 내 매장을 다시 엽니다.

맥도날드는 현지시각 11일 이 같은 계획을 공개하면서 “전쟁으로 피폐해진 우크라이나가 차츰 정상을 되찾아가고 있는 신호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습니다.

맥도날드는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2주만인 지난 3월 초, 우크라이나 내 109개 매장의 영업을 중단했습니다. 그러나 해당 매장 직원 만여 명에 대한 급여는 계속 지급됐다고 회사 측은 밝혔습니다.

시카고 트리뷴은 맥도날드가 수도 키이우와 서부 지역의 매장부터 순차적으로 영업을 재개할 방침이라며 이곳에서는 미국 기업 나이키와 KFC, 스페인 의류업체 ‘망고’ 등이 이미 영업을 재개했다고 전했습니다.

맥도날드는 우크라이나 소재 109개 매장 가운데 몇 개가 재개 대상인지, 언제 어느 매장부터 문을 열지 등은 공개하지 않았습니다.

[사진 출처 : 로이터=연합뉴스]
  • 맥도날드, 우크라이나 매장 폐쇄 6개월 만에 ‘재개’ 발표
    • 입력 2022-08-12 08:55:21
    • 수정2022-08-12 08:56:38
    국제
미국의 대표적인 패스트푸드 체인 ‘맥도날드’가 우크라이나 사태 발발 이후 잠정 폐쇄했던 우크라이나 내 매장을 다시 엽니다.

맥도날드는 현지시각 11일 이 같은 계획을 공개하면서 “전쟁으로 피폐해진 우크라이나가 차츰 정상을 되찾아가고 있는 신호가 되길 바란다”고 밝혔습니다.

맥도날드는 러시아의 우크라이나 침공 2주만인 지난 3월 초, 우크라이나 내 109개 매장의 영업을 중단했습니다. 그러나 해당 매장 직원 만여 명에 대한 급여는 계속 지급됐다고 회사 측은 밝혔습니다.

시카고 트리뷴은 맥도날드가 수도 키이우와 서부 지역의 매장부터 순차적으로 영업을 재개할 방침이라며 이곳에서는 미국 기업 나이키와 KFC, 스페인 의류업체 ‘망고’ 등이 이미 영업을 재개했다고 전했습니다.

맥도날드는 우크라이나 소재 109개 매장 가운데 몇 개가 재개 대상인지, 언제 어느 매장부터 문을 열지 등은 공개하지 않았습니다.

[사진 출처 : 로이터=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