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코로나19’ 팬데믹
서울 이재민 확진자 8명으로 늘어…확진자 격리시설 8곳 지정
입력 2022.08.13 (23:20) 수정 2022.08.13 (23:45) 사회
서울시는 오늘(13일) 오후 6시 기준 코로나19에 확진된 이재민이 모두 8명이라고 밝혔습니다.

이 가운데 임시거주시설에서 확진된 이재민은 6명입니다.

전체 이재민 확진자 8명 가운데 2명은 입원치료를 받고 있고 6명은 재택 관리를 받고 있습니다.

서울시는 이들과 접촉한 288명에 대해 PCR 검사 등을 실시해 일부는 음성 결과를 확인했고 결과 대기자에 대해서는 관리를 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서울시는 임시주거시설에 머물고 있는 이재민과 추가 확진자에 대한 격리 시설을 강남구와 영등포구, 동작구, 송파구 등 모두 8곳에 지정했습니다.

서울시는 이재민 가운데 추가 확진자가 나올 가능성에 대비해 격리시설을 추가 확보할 계획입니다.

서울시는 이재민 임시주거시설에서의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살균제 6,700개와 손소독제 1,120L, 자가검사키트 6,000개를 긴급 지원했습니다.

서울시는 임시주거시설에 감염병 발생 감시 담당자를 지정해 추가 확진자 발생 등을 신속히 파악하기로 했습니다.

또, 시설 내 생활공간, 취사실, 화장실 등에 대한 위생상태에 대한 점검을 강화하고 임시거주시설 입퇴소자의 건강상태 등을 지속적으로 파악할 계획입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국회사진기자단]
  • 서울 이재민 확진자 8명으로 늘어…확진자 격리시설 8곳 지정
    • 입력 2022-08-13 23:20:45
    • 수정2022-08-13 23:45:23
    사회
서울시는 오늘(13일) 오후 6시 기준 코로나19에 확진된 이재민이 모두 8명이라고 밝혔습니다.

이 가운데 임시거주시설에서 확진된 이재민은 6명입니다.

전체 이재민 확진자 8명 가운데 2명은 입원치료를 받고 있고 6명은 재택 관리를 받고 있습니다.

서울시는 이들과 접촉한 288명에 대해 PCR 검사 등을 실시해 일부는 음성 결과를 확인했고 결과 대기자에 대해서는 관리를 하고 있다고 밝혔습니다.

서울시는 임시주거시설에 머물고 있는 이재민과 추가 확진자에 대한 격리 시설을 강남구와 영등포구, 동작구, 송파구 등 모두 8곳에 지정했습니다.

서울시는 이재민 가운데 추가 확진자가 나올 가능성에 대비해 격리시설을 추가 확보할 계획입니다.

서울시는 이재민 임시주거시설에서의 코로나19 확산을 막기 위해 살균제 6,700개와 손소독제 1,120L, 자가검사키트 6,000개를 긴급 지원했습니다.

서울시는 임시주거시설에 감염병 발생 감시 담당자를 지정해 추가 확진자 발생 등을 신속히 파악하기로 했습니다.

또, 시설 내 생활공간, 취사실, 화장실 등에 대한 위생상태에 대한 점검을 강화하고 임시거주시설 입퇴소자의 건강상태 등을 지속적으로 파악할 계획입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국회사진기자단]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코로나19 팩트체크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