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속보영상] 이준석, 가처분 심문 출석…“당내 민주주의 훼손 말할 것”
입력 2022.08.17 (16:03) 속보영상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이준석 국민의힘 전 대표가 오늘(17일) 당 비상대책위원회 효력과 주호영 비대위원장 직무를 정지해달라며 낸 효력정지 가처분 신청 사건의 첫 심문에 출석했습니다.

이 전 대표는 서울남부지법에 출석하면서 "절차적으로 잘못된 부분과 더불어 당내 민주주의가 훼손된 부분에 대해 재판장께 말씀드리겠다"고 말했습니다.

이 전 대표는 오늘 오전 열린 대통령 취임 100일 기자회견을 두고는 "당내 민주주의에 대한 고민을 많이 하다 보니 대통령께서 어떤 말씀을 하셨는지 제대로 챙기지 못했다, 불경스럽게도"라고 말했습니다.

'대통령실의 인사 혁신이 공염불이 된 게 아니냐'는 지적에 대해서는 "정치적인 내용에 대해서는 나중에 말씀드리겠다"며 청사 안으로 들어갔습니다.
  • [속보영상] 이준석, 가처분 심문 출석…“당내 민주주의 훼손 말할 것”
    • 입력 2022-08-17 16:03:31
    속보영상
이준석 국민의힘 전 대표가 오늘(17일) 당 비상대책위원회 효력과 주호영 비대위원장 직무를 정지해달라며 낸 효력정지 가처분 신청 사건의 첫 심문에 출석했습니다.

이 전 대표는 서울남부지법에 출석하면서 "절차적으로 잘못된 부분과 더불어 당내 민주주의가 훼손된 부분에 대해 재판장께 말씀드리겠다"고 말했습니다.

이 전 대표는 오늘 오전 열린 대통령 취임 100일 기자회견을 두고는 "당내 민주주의에 대한 고민을 많이 하다 보니 대통령께서 어떤 말씀을 하셨는지 제대로 챙기지 못했다, 불경스럽게도"라고 말했습니다.

'대통령실의 인사 혁신이 공염불이 된 게 아니냐'는 지적에 대해서는 "정치적인 내용에 대해서는 나중에 말씀드리겠다"며 청사 안으로 들어갔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