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해외 가상화폐 업체 16곳 미신고 영업…수사기관에 통보
입력 2022.08.18 (12:00) 경제
금융정보분석원, FIU가 우리나라 사람들을 상대로 영업하면서 신고를 하지 않은 해외 가상화폐 업체들을 적발해 수사기관에 통보했습니다.

해당 업체는 MEXC(멕시), KuCoin(쿠코인) 등 모두 16곳으로, 이들은 한국어 홈페이지를 열고 고객 유치 행사를 진행하며 신용카드로 가상화폐를 구매할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하는 등 한국인을 대상으로 영업하고 있습니다.

이럴 경우 자금세탁 등을 막기 위한 특정금융정보법에 따라 우리 정부에 신고해야 하고 지난 7월 신고 대상이라고 통보했지만, 해당 업체들은 미신고 영업을 계속했습니다.

따라서 FIU는 해당 업체들의 특금법 위반 사실을 수사기관에 통보했고, 사업자가 속한 국가에도 위반 사실을 알릴 예정입니다.

아울러 방송통신위원회, 방송통신심의위원회에 해당 업체들의 국내 접속 차단을 요청했으며 카드사에는 결제 서비스를 국내에서 이용할 수 없도록 차단할 계획입니다.

FIU는 이 같은 미신고 불법 영업행위에 대해선 5년 이하의 징역 또는 5천만 원 이하의 벌금이 부과되며 앞으로 일정 기간 국내 가상자산 사업자로 신고가 제한된다고 설명했습니다.

또 이 같은 미신고 업체들엔 거래 중단 조치가 내려지기 때문에 이용자들은 반드시 신고된 사업자인지 따져봐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이 밖에 미신고 업체는 정보보호 체계가 갖춰지지 않아 개인정보 유출, 해킹 등의 위험에 노출될 수 있으며 자금세탁 경로로 악용될 우려가 있다며 각별히 주의해달라고 당부했습니다.

[사진 출처 : 게티이미지]
  • 해외 가상화폐 업체 16곳 미신고 영업…수사기관에 통보
    • 입력 2022-08-18 12:00:07
    경제
금융정보분석원, FIU가 우리나라 사람들을 상대로 영업하면서 신고를 하지 않은 해외 가상화폐 업체들을 적발해 수사기관에 통보했습니다.

해당 업체는 MEXC(멕시), KuCoin(쿠코인) 등 모두 16곳으로, 이들은 한국어 홈페이지를 열고 고객 유치 행사를 진행하며 신용카드로 가상화폐를 구매할 수 있는 서비스를 제공하는 등 한국인을 대상으로 영업하고 있습니다.

이럴 경우 자금세탁 등을 막기 위한 특정금융정보법에 따라 우리 정부에 신고해야 하고 지난 7월 신고 대상이라고 통보했지만, 해당 업체들은 미신고 영업을 계속했습니다.

따라서 FIU는 해당 업체들의 특금법 위반 사실을 수사기관에 통보했고, 사업자가 속한 국가에도 위반 사실을 알릴 예정입니다.

아울러 방송통신위원회, 방송통신심의위원회에 해당 업체들의 국내 접속 차단을 요청했으며 카드사에는 결제 서비스를 국내에서 이용할 수 없도록 차단할 계획입니다.

FIU는 이 같은 미신고 불법 영업행위에 대해선 5년 이하의 징역 또는 5천만 원 이하의 벌금이 부과되며 앞으로 일정 기간 국내 가상자산 사업자로 신고가 제한된다고 설명했습니다.

또 이 같은 미신고 업체들엔 거래 중단 조치가 내려지기 때문에 이용자들은 반드시 신고된 사업자인지 따져봐야 한다고 강조했습니다.

이 밖에 미신고 업체는 정보보호 체계가 갖춰지지 않아 개인정보 유출, 해킹 등의 위험에 노출될 수 있으며 자금세탁 경로로 악용될 우려가 있다며 각별히 주의해달라고 당부했습니다.

[사진 출처 : 게티이미지]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