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전남도, 태풍 ‘힌남노’ 대비 비상태세 돌입
입력 2022.09.02 (10:38) 수정 2022.09.02 (11:36) 930뉴스(광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초강력 강도의 제11호 태풍 '힌남노'가 모레(4일)부터 전남에 영향을 줄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전남도가 비상대비 태세에 돌입했습니다.

전남도는 22개 시군과 함께 태풍 대비 상황판단 회의를 열고 농작물 피해 최소화와 배수로 정비 그리고 수산물 양식장과 가두리 시설 등 취약지 선제적 점검에 나선다고 밝혔습니다.

또 해안가와 저지대 침수피해 예방을 위한 재해 경보시설과 위험지역 CCTV 가동 상태를 점검할 방침입니다.

전남도는 태풍 진로를 24시간 모니터링하면서 모레(4일) 김영록 전남도지사 주재로 시장․군수가 참여하는 비상대책회의를 열 예정입니다.
  • 전남도, 태풍 ‘힌남노’ 대비 비상태세 돌입
    • 입력 2022-09-02 10:38:15
    • 수정2022-09-02 11:36:26
    930뉴스(광주)
초강력 강도의 제11호 태풍 '힌남노'가 모레(4일)부터 전남에 영향을 줄 것으로 예상됨에 따라 전남도가 비상대비 태세에 돌입했습니다.

전남도는 22개 시군과 함께 태풍 대비 상황판단 회의를 열고 농작물 피해 최소화와 배수로 정비 그리고 수산물 양식장과 가두리 시설 등 취약지 선제적 점검에 나선다고 밝혔습니다.

또 해안가와 저지대 침수피해 예방을 위한 재해 경보시설과 위험지역 CCTV 가동 상태를 점검할 방침입니다.

전남도는 태풍 진로를 24시간 모니터링하면서 모레(4일) 김영록 전남도지사 주재로 시장․군수가 참여하는 비상대책회의를 열 예정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