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동해안 시군, ‘특별자치도’ 시대 지역 현안 공동 대응
입력 2022.09.02 (19:58) 수정 2022.09.02 (20:10) 뉴스7(춘천)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강릉과 속초, 삼척 등 동해안권 6개 시군 시장, 군수들은 오늘(2일) 삼척에서 강원도 동해안권 상생발전협의회를 열고, 해안침식 방지 국비 사업 범위 조정과 관광마케팅 공동 수립, '삼척-제천 고속도로' 조기 개통 등에 힘을 모으기로 했습니다.

이어 열린 동해안 발전전략 심포지엄에서는 강원특별자치도 시대 동해안 지역의 상생 전략을 논의했습니다.
  • 동해안 시군, ‘특별자치도’ 시대 지역 현안 공동 대응
    • 입력 2022-09-02 19:58:09
    • 수정2022-09-02 20:10:14
    뉴스7(춘천)
강릉과 속초, 삼척 등 동해안권 6개 시군 시장, 군수들은 오늘(2일) 삼척에서 강원도 동해안권 상생발전협의회를 열고, 해안침식 방지 국비 사업 범위 조정과 관광마케팅 공동 수립, '삼척-제천 고속도로' 조기 개통 등에 힘을 모으기로 했습니다.

이어 열린 동해안 발전전략 심포지엄에서는 강원특별자치도 시대 동해안 지역의 상생 전략을 논의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