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업무방해에 동물 학대까지”…도 넘은 유튜버 구속
입력 2022.09.08 (07:46) 수정 2022.09.08 (07:53) 뉴스광장(경인)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태풍 힌남노로 거센 파도가 몰아치는데도 해변에 나가 위험하게 SNS 방송을 한 유튜버가 사회적 물의를 빚고 있는데요.

이뿐만이 아닙니다.

조회 수를 올리기 위해 가게에 들어가 영업을 방해하고 동물을 학대하는 도를 넘은 유튜버가 경찰에 구속됐습니다.

보도에 송국회 기자입니다.

[리포트]

웃통을 벗은 남성이 거리에서 춤을 춥니다.

구걸하는 듯 인도에 앉아 연신 허리를 굽히기도 합니다.

잠시 후 경찰관이 이 남성을 제지합니다.

["(근데 웃통은 왜 벗으셨어요.) 열정. (열정을 보여주기 위해서?)"]

하지만, 경찰관이 사라지자 이상한 행동은 다시 시작됩니다.

영상 속 남성은 25살의 인터넷 개인방송 진행자입니다.

지난 7월부터 음식점과 노래연습장 등에서 가게 내부를 무단 촬영하고 업주는 물론 손님들과 실랑이를 벌이다 업무방해 혐의로 입건됐습니다.

이 남성은 경찰에 연행되는 그 순간까지 생중계를 했습니다.

[인터넷 방송 진행자 A 씨 : "하하하...이거 마지막!... 유종의 미..."]

심지어 경찰 조사를 받고 귀가한 후에도 애견 가게에서 동물을 학대하거나 음식을 주문하고도 비용을 지불하지 않아 추가 입건됐습니다.

상식과 도를 넘은 괴기한 행동이 계속되자 결국, 경찰은 이 남성을 구속했습니다.

KBS 뉴스 송국회입니다.

화면출처:유튜브 주○○채널/영상편집:오진석
  • “업무방해에 동물 학대까지”…도 넘은 유튜버 구속
    • 입력 2022-09-08 07:46:05
    • 수정2022-09-08 07:53:14
    뉴스광장(경인)
[앵커]

태풍 힌남노로 거센 파도가 몰아치는데도 해변에 나가 위험하게 SNS 방송을 한 유튜버가 사회적 물의를 빚고 있는데요.

이뿐만이 아닙니다.

조회 수를 올리기 위해 가게에 들어가 영업을 방해하고 동물을 학대하는 도를 넘은 유튜버가 경찰에 구속됐습니다.

보도에 송국회 기자입니다.

[리포트]

웃통을 벗은 남성이 거리에서 춤을 춥니다.

구걸하는 듯 인도에 앉아 연신 허리를 굽히기도 합니다.

잠시 후 경찰관이 이 남성을 제지합니다.

["(근데 웃통은 왜 벗으셨어요.) 열정. (열정을 보여주기 위해서?)"]

하지만, 경찰관이 사라지자 이상한 행동은 다시 시작됩니다.

영상 속 남성은 25살의 인터넷 개인방송 진행자입니다.

지난 7월부터 음식점과 노래연습장 등에서 가게 내부를 무단 촬영하고 업주는 물론 손님들과 실랑이를 벌이다 업무방해 혐의로 입건됐습니다.

이 남성은 경찰에 연행되는 그 순간까지 생중계를 했습니다.

[인터넷 방송 진행자 A 씨 : "하하하...이거 마지막!... 유종의 미..."]

심지어 경찰 조사를 받고 귀가한 후에도 애견 가게에서 동물을 학대하거나 음식을 주문하고도 비용을 지불하지 않아 추가 입건됐습니다.

상식과 도를 넘은 괴기한 행동이 계속되자 결국, 경찰은 이 남성을 구속했습니다.

KBS 뉴스 송국회입니다.

화면출처:유튜브 주○○채널/영상편집:오진석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