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전화금융사기 송금책’ 신고한 택시기사 표창
입력 2022.09.08 (22:09) 수정 2022.09.08 (22:12) 뉴스9(대전)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세종남부경찰서는 전화금융사기 현금 송금책 검거에 기여한 택시기사 A씨에게 표창과 함께 보상금 50만 원을 전달했습니다.

A 씨는 지난달 25일, 승객 B씨가 목적지를 두 번이나 옮기며 은행 자동화기기로 향한 데다, 목적지를 되묻자 '지시가 떨어져야 갈 수 있다'는 말에 수상함을 느껴 경찰에 신고했습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B 씨를 검거하고 범죄수익금 3백만 원을 현장에서 압수했습니다.
  • ‘전화금융사기 송금책’ 신고한 택시기사 표창
    • 입력 2022-09-08 22:09:51
    • 수정2022-09-08 22:12:02
    뉴스9(대전)
세종남부경찰서는 전화금융사기 현금 송금책 검거에 기여한 택시기사 A씨에게 표창과 함께 보상금 50만 원을 전달했습니다.

A 씨는 지난달 25일, 승객 B씨가 목적지를 두 번이나 옮기며 은행 자동화기기로 향한 데다, 목적지를 되묻자 '지시가 떨어져야 갈 수 있다'는 말에 수상함을 느껴 경찰에 신고했습니다.

신고를 받고 출동한 경찰은 B 씨를 검거하고 범죄수익금 3백만 원을 현장에서 압수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9(대전)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