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美 원로앵커 버나드 쇼 별세…‘대선 판세’ 바꾼 질문으로 유명
입력 2022.09.09 (03:24) 수정 2022.09.09 (03:26) 국제
사형폐지론을 주장하는 미국 대선후보에 대한 거침없는 질문으로 잘 알려진 흑인 앵커 버나드 쇼가 향년 82세의 일기로 별세했습니다.

폭스뉴스는 8일(현지시간) CNN의 대표적인 앵커였던 쇼가 전날 폐렴으로 숨을 거뒀다고 보도했습니다.

ABC 방송의 의회 출입기자였던 쇼는 1980년 출범한 CNN으로 자리를 옮겼고, 2001년 은퇴할 때까지 대표 앵커로서 활약했습니다.

버나드 쇼는 1981년 로널드 레이건 당시 대통령의 암살 시도 사건을 집중적으로 보도하면서 신생 뉴스채널인 CNN을 신뢰성 있는 언론사로서 안착하는 데 공헌했다는 평가를 받았습니다.

또 1991년 걸프전쟁 당시 폭격을 당하는 이라크 바그다드에서 생중계를 진행하면서 전 세계적인 화제가 되기도 했습니다.

특히 1988년 미국 대통령 선거 당시 조지 H. 부시 공화당 후보와 마이클 듀카키스 민주당 후보의 TV토론 당시 쇼가 던진 질문은 대선의 판세를 바꿨다는 평가를 받습니다.

당시 쇼가 사형제 폐지가 지론인 듀카키스 후보에게 '부인을 성폭행하고 살해한 범인에 대해서도 사형에 반대하느냐'는 질문을 던지자, 듀카키스 후보는 "사형이 폭력적인 범죄 예방에 도움이 된다는 증거가 없다, 사형보다 효과적이고 더 좋은 예방책이 있으리라 생각한다"는 원칙론을 내놨습니다.

자신의 부인을 예로 든 질문에 대해서도 조금도 인간적인 모습을 보이지 않고, 원칙론을 고수한 듀카키스 후보의 답변에 여론은 등을 돌렸고, 결국 대선은 부시 후보의 승리로 끝났습니다.

당시 TV토론을 진행한 쇼의 질문과 듀카키스 후보의 답변은 '1988년 미국 대선에서 민주당 패배가 확정되는 순간'으로 기록됐습니다.

[사진 출처 : AP=연합뉴스]
  • 美 원로앵커 버나드 쇼 별세…‘대선 판세’ 바꾼 질문으로 유명
    • 입력 2022-09-09 03:24:24
    • 수정2022-09-09 03:26:50
    국제
사형폐지론을 주장하는 미국 대선후보에 대한 거침없는 질문으로 잘 알려진 흑인 앵커 버나드 쇼가 향년 82세의 일기로 별세했습니다.

폭스뉴스는 8일(현지시간) CNN의 대표적인 앵커였던 쇼가 전날 폐렴으로 숨을 거뒀다고 보도했습니다.

ABC 방송의 의회 출입기자였던 쇼는 1980년 출범한 CNN으로 자리를 옮겼고, 2001년 은퇴할 때까지 대표 앵커로서 활약했습니다.

버나드 쇼는 1981년 로널드 레이건 당시 대통령의 암살 시도 사건을 집중적으로 보도하면서 신생 뉴스채널인 CNN을 신뢰성 있는 언론사로서 안착하는 데 공헌했다는 평가를 받았습니다.

또 1991년 걸프전쟁 당시 폭격을 당하는 이라크 바그다드에서 생중계를 진행하면서 전 세계적인 화제가 되기도 했습니다.

특히 1988년 미국 대통령 선거 당시 조지 H. 부시 공화당 후보와 마이클 듀카키스 민주당 후보의 TV토론 당시 쇼가 던진 질문은 대선의 판세를 바꿨다는 평가를 받습니다.

당시 쇼가 사형제 폐지가 지론인 듀카키스 후보에게 '부인을 성폭행하고 살해한 범인에 대해서도 사형에 반대하느냐'는 질문을 던지자, 듀카키스 후보는 "사형이 폭력적인 범죄 예방에 도움이 된다는 증거가 없다, 사형보다 효과적이고 더 좋은 예방책이 있으리라 생각한다"는 원칙론을 내놨습니다.

자신의 부인을 예로 든 질문에 대해서도 조금도 인간적인 모습을 보이지 않고, 원칙론을 고수한 듀카키스 후보의 답변에 여론은 등을 돌렸고, 결국 대선은 부시 후보의 승리로 끝났습니다.

당시 TV토론을 진행한 쇼의 질문과 듀카키스 후보의 답변은 '1988년 미국 대선에서 민주당 패배가 확정되는 순간'으로 기록됐습니다.

[사진 출처 : AP=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