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공조2’ 개봉 3일째 100만 돌파…전편보다 이틀 빨라
입력 2022.09.10 (09:26) 수정 2022.09.10 (11:07) 방송·연예
추석 연휴 유일한 한국 신작인 ‘공조 2: 인터내셔날’이 개봉 사흘째 누적 관객 수 100만 명을 돌파했습니다.

오늘(10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공조 2’는 어제(9일) 관객 53만 2천여 명을 추가로 동원하며 누적 관객 수 100만 명을 넘어섰습니다.

이는 개봉 5일째 100만 명을 돌파한 전작 ‘공조’(2016)보다 이틀 빠른 것입니다. 전편은 최종 관객 수 781만 명을 기록했습니다.

‘공조 2’는 북한 형사 림철령(현빈 분), 남한 형사 강진태(유해진), 미국 연방수사국(FBI) 요원 잭(다니엘 헤니)이 범죄 조직을 잡기 위해 펼치는 삼각 공조를 그렸습니다.

[사진 출처 : 공조2 CJ ENM 제공]
  • ‘공조2’ 개봉 3일째 100만 돌파…전편보다 이틀 빨라
    • 입력 2022-09-10 09:26:26
    • 수정2022-09-10 11:07:36
    방송·연예
추석 연휴 유일한 한국 신작인 ‘공조 2: 인터내셔날’이 개봉 사흘째 누적 관객 수 100만 명을 돌파했습니다.

오늘(10일) 영화진흥위원회 영화관입장권 통합전산망에 따르면 ‘공조 2’는 어제(9일) 관객 53만 2천여 명을 추가로 동원하며 누적 관객 수 100만 명을 넘어섰습니다.

이는 개봉 5일째 100만 명을 돌파한 전작 ‘공조’(2016)보다 이틀 빠른 것입니다. 전편은 최종 관객 수 781만 명을 기록했습니다.

‘공조 2’는 북한 형사 림철령(현빈 분), 남한 형사 강진태(유해진), 미국 연방수사국(FBI) 요원 잭(다니엘 헤니)이 범죄 조직을 잡기 위해 펼치는 삼각 공조를 그렸습니다.

[사진 출처 : 공조2 CJ ENM 제공]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