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키르기스스탄·타지키스탄 국경서 또 무력충돌
입력 2022.09.16 (14:44) 수정 2022.09.16 (16:10) 국제
중앙아시아 키르기스스탄과 타지키스탄 접경 지역에서 16일(현지시간) 양측 국경수비대 간 무력 충돌이 또다시 일어나 사상자가 발생했습니다.

러시아 리아노보스티·타스·인테르팍스 통신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키르기스 서남부 바트켄주와 타지크 북부 수그드주가 접하는 국경 지역에서 양측 국경수비대가 국경선 전역을 따라 교전을 벌였습니다.

키르기스스탄 보건부는 이날 국경 충돌로 자국민 18명이 부상해 바트켄주의 병원으로 후송됐다고 밝혔습니다.

타지키스탄군 관계자는 스푸트니크 통신에 "키르기스 국경수비대가 수그드 지역 이스파라의 우리 군 초소에 중화기와 박격포 공격을 가해 타지크 국경수비대원 1명이 숨지고 다른 3명이 부상했다"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키르기스스탄·타지키스탄 국경서 또 무력충돌
    • 입력 2022-09-16 14:44:02
    • 수정2022-09-16 16:10:04
    국제
중앙아시아 키르기스스탄과 타지키스탄 접경 지역에서 16일(현지시간) 양측 국경수비대 간 무력 충돌이 또다시 일어나 사상자가 발생했습니다.

러시아 리아노보스티·타스·인테르팍스 통신 등에 따르면, 이날 오전 키르기스 서남부 바트켄주와 타지크 북부 수그드주가 접하는 국경 지역에서 양측 국경수비대가 국경선 전역을 따라 교전을 벌였습니다.

키르기스스탄 보건부는 이날 국경 충돌로 자국민 18명이 부상해 바트켄주의 병원으로 후송됐다고 밝혔습니다.

타지키스탄군 관계자는 스푸트니크 통신에 "키르기스 국경수비대가 수그드 지역 이스파라의 우리 군 초소에 중화기와 박격포 공격을 가해 타지크 국경수비대원 1명이 숨지고 다른 3명이 부상했다"고 밝혔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