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쌀 시장격리 예산 8천4백억 원…“쌀값 저지 못해”
입력 2022.09.20 (08:35) 수정 2022.09.20 (14:48) 뉴스광장(광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정부가 올해 쌀 시장격리에 수천억 원을 투입했지만 쌀값 하락을 막는데는 실패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신정훈 의원은 농림축산식품부가 올해 2021년산 쌀 37만톤을 사들이는데 7천 8백 80억 원을 투입했고, 관리나 가공비용을 포함하면 총 예산이 8천 4백 90억 원이라고 밝혔습니다.

신 의원은 정부가 올해 시장격리를 뒤늦게 추진하면서 예산 수천억 원을 투입하고도 쌀값 정상화에 실패했다며 이를 개선하기 위한 양곡관리법 처리가 시급하다고 주장했습니다.
  • 쌀 시장격리 예산 8천4백억 원…“쌀값 저지 못해”
    • 입력 2022-09-20 08:35:36
    • 수정2022-09-20 14:48:17
    뉴스광장(광주)
정부가 올해 쌀 시장격리에 수천억 원을 투입했지만 쌀값 하락을 막는데는 실패한 것으로 나타났습니다.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 신정훈 의원은 농림축산식품부가 올해 2021년산 쌀 37만톤을 사들이는데 7천 8백 80억 원을 투입했고, 관리나 가공비용을 포함하면 총 예산이 8천 4백 90억 원이라고 밝혔습니다.

신 의원은 정부가 올해 시장격리를 뒤늦게 추진하면서 예산 수천억 원을 투입하고도 쌀값 정상화에 실패했다며 이를 개선하기 위한 양곡관리법 처리가 시급하다고 주장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