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한국형 자주도하장비 생산 시작
입력 2022.09.20 (09:24) 수정 2022.09.20 (10:16) 정치
부대가 하천을 신속하게 건널 수 있도록 돕는 한국형 장비의 첫 생산이 시작됐습니다.

방위사업청은 오늘(20일) 한국형 자주도하장비 1호기 생산을 시작해 2027년까지 5천3백억 원을 투자해 기동군단을 전력화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자주도하장비는 기동부대가 하천을 건널 수 있도록 배 또는 다리 형태로 운용되는 기동지원장비입니다.

현재 육군이 사용 중인 장비인 리본부교보다 설치 시간이 60~70% 단축되며, 운용 인원도 최대 80% 절감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방사청은 밝혔습니다.

한국형 자주도하장비는 독일 업체의 기술을 이전받아 국내 업체가 생산했으며 135종의 핵심 부품을 국산화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방위사업청 제공]
  • 한국형 자주도하장비 생산 시작
    • 입력 2022-09-20 09:24:45
    • 수정2022-09-20 10:16:32
    정치
부대가 하천을 신속하게 건널 수 있도록 돕는 한국형 장비의 첫 생산이 시작됐습니다.

방위사업청은 오늘(20일) 한국형 자주도하장비 1호기 생산을 시작해 2027년까지 5천3백억 원을 투자해 기동군단을 전력화할 예정이라고 밝혔습니다.

자주도하장비는 기동부대가 하천을 건널 수 있도록 배 또는 다리 형태로 운용되는 기동지원장비입니다.

현재 육군이 사용 중인 장비인 리본부교보다 설치 시간이 60~70% 단축되며, 운용 인원도 최대 80% 절감될 것으로 기대된다고 방사청은 밝혔습니다.

한국형 자주도하장비는 독일 업체의 기술을 이전받아 국내 업체가 생산했으며 135종의 핵심 부품을 국산화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방위사업청 제공]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