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전교조 충북지부 “교육감 ‘학교 밖 환경정화’ 일방 지시 비판”
입력 2022.09.21 (08:58) 수정 2022.09.21 (09:07) 뉴스광장(청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윤건영 충청북도교육감이 모든 학교에 주변 쓰레기 줍기를 지시한 데 대해 전교조 충북지부도 어제(20일), 성명을 내고 다양한 의견과 토론을 보장해야 할 교육감이 일방적으로 지시 사항임을 강조했다고 비판했습니다.

또 지난해, 국가인권위원회가 "청소가 강요나 복종의 형태일 때 학생들은 비인간적인 심성을 배우게 된다"는 이유로 "생활 공간 외에는 학생 청소를 배제하라"고 권고했다면서, 학생과 교사 업무 경감을 위한 청소 인력 확충을 강조했습니다.
  • 전교조 충북지부 “교육감 ‘학교 밖 환경정화’ 일방 지시 비판”
    • 입력 2022-09-21 08:58:28
    • 수정2022-09-21 09:07:00
    뉴스광장(청주)
윤건영 충청북도교육감이 모든 학교에 주변 쓰레기 줍기를 지시한 데 대해 전교조 충북지부도 어제(20일), 성명을 내고 다양한 의견과 토론을 보장해야 할 교육감이 일방적으로 지시 사항임을 강조했다고 비판했습니다.

또 지난해, 국가인권위원회가 "청소가 강요나 복종의 형태일 때 학생들은 비인간적인 심성을 배우게 된다"는 이유로 "생활 공간 외에는 학생 청소를 배제하라"고 권고했다면서, 학생과 교사 업무 경감을 위한 청소 인력 확충을 강조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뉴스광장(청주) 전체보기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