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최지만, 4경기 연속 침묵…9회말 만루 기회서 헛스윙 삼진
입력 2022.09.21 (11:09) 연합뉴스
탬파베이 레이스 최지만(31)의 침묵이 길어지고 있다.

최지만은 21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세인트피터즈버그 트로피카나필드에서 열린 2022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휴스턴 애스트로스와 홈 경기에서 4타수 무안타로 침묵하며 4경기 연속 무안타 부진에 시달렸다.

9회 결정적인 만루 기회에서도 안타를 생산하지 못하며 무기력한 모습을 보였다.

7번 타자 1루수로 선발 출전한 최지만은 2회말 첫 타석에서 내야 뜬 공으로 아웃됐고, 5회 두 번째 타석에선 헛스윙 삼진으로 물러났다. 7회엔 2루 땅볼을 쳤다.

0-5로 뒤진 9회말 공격은 매우 아쉬웠다.

1사 만루 기회에서 우완 마무리 투수 라이언 프레슬리와 상대한 최지만은 볼카운트 2볼-2스트라이크에서 슬라이더에 헛스윙하고 타석에서 물러났다.

흐름을 잃은 탬파베이는 득점 없이 0-5로 패했다.

최지만은 지난 14일 토론토 블루제이스전 이후 4경기 연속 무안타 수렁에 빠졌다. 시즌 타율은 0.227에서 0.224까지 떨어졌다. 9월 타율은 0.148에 불과하다.

[사진 출처 : AFP=연합뉴스]
  • 최지만, 4경기 연속 침묵…9회말 만루 기회서 헛스윙 삼진
    • 입력 2022-09-21 11:09:16
    연합뉴스
탬파베이 레이스 최지만(31)의 침묵이 길어지고 있다.

최지만은 21일(한국시간) 미국 플로리다주 세인트피터즈버그 트로피카나필드에서 열린 2022 미국프로야구 메이저리그(MLB) 휴스턴 애스트로스와 홈 경기에서 4타수 무안타로 침묵하며 4경기 연속 무안타 부진에 시달렸다.

9회 결정적인 만루 기회에서도 안타를 생산하지 못하며 무기력한 모습을 보였다.

7번 타자 1루수로 선발 출전한 최지만은 2회말 첫 타석에서 내야 뜬 공으로 아웃됐고, 5회 두 번째 타석에선 헛스윙 삼진으로 물러났다. 7회엔 2루 땅볼을 쳤다.

0-5로 뒤진 9회말 공격은 매우 아쉬웠다.

1사 만루 기회에서 우완 마무리 투수 라이언 프레슬리와 상대한 최지만은 볼카운트 2볼-2스트라이크에서 슬라이더에 헛스윙하고 타석에서 물러났다.

흐름을 잃은 탬파베이는 득점 없이 0-5로 패했다.

최지만은 지난 14일 토론토 블루제이스전 이후 4경기 연속 무안타 수렁에 빠졌다. 시즌 타율은 0.227에서 0.224까지 떨어졌다. 9월 타율은 0.148에 불과하다.

[사진 출처 : AFP=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