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러시아, 우크라이나 침공
푸틴, 우크라 강공 고수…“군 동원령 발동”
입력 2022.09.21 (15:36) 수정 2022.09.21 (15:37) 국제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우크라이나 전쟁과 관련해 군 동원령을 발동했다고 밝혔습니다.

러시아 타스 통신 등에 따르면 푸틴 대통령은 현지시각 21일 연설에서 “러시아와 러시아의 주권, (영토적) 통합성 보호를 위해 부분적 동원을 추진하자는 제안을 지지할 필요가 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습니다.

부분 동원령에 따라 우크라이나 전쟁 수행을 위해 필요한 병력, 군수물자의 부분적 강제 동원이 이루어질 것으로 예상됩니다.

러시아 정부는 그동안 우크라이나 전쟁을 위한 동원령 발령은 없을 것이라고 강조해왔습니다.

푸틴 대통령은 또 러시아군이 점령 중인 우크라이나 동부 돈바스와 남부 헤르손주, 자포리자주 지역 등의 친러 임시 행정부가 이달 23~27일 러시아 편입을 위한 주민투표를 치르겠다고 밝힌 데 대해서도 지지 입장을 표시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푸틴, 우크라 강공 고수…“군 동원령 발동”
    • 입력 2022-09-21 15:36:38
    • 수정2022-09-21 15:37:22
    국제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이 우크라이나 전쟁과 관련해 군 동원령을 발동했다고 밝혔습니다.

러시아 타스 통신 등에 따르면 푸틴 대통령은 현지시각 21일 연설에서 “러시아와 러시아의 주권, (영토적) 통합성 보호를 위해 부분적 동원을 추진하자는 제안을 지지할 필요가 있다고 생각한다”고 말했습니다.

부분 동원령에 따라 우크라이나 전쟁 수행을 위해 필요한 병력, 군수물자의 부분적 강제 동원이 이루어질 것으로 예상됩니다.

러시아 정부는 그동안 우크라이나 전쟁을 위한 동원령 발령은 없을 것이라고 강조해왔습니다.

푸틴 대통령은 또 러시아군이 점령 중인 우크라이나 동부 돈바스와 남부 헤르손주, 자포리자주 지역 등의 친러 임시 행정부가 이달 23~27일 러시아 편입을 위한 주민투표를 치르겠다고 밝힌 데 대해서도 지지 입장을 표시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