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삼남매가 용감하게’ PD “딴 세상 이야기 아닌 우리들의 이야기”
입력 2022.09.21 (16:38) 연합뉴스
'K-장녀'와 'K-장남'의 로맨스를 둘러싼 두 가족의 이야기를 담아낸 KBS 새 주말연속극 '삼남매가 용감하게'가 시청자를 만난다.

'삼남매가 용감하게' 연출을 맡은 박만영 PD는 21일 온라인으로 열린 드라마 제작발표회에서 "포근함과 행복감을 느낄 수 있는 가족드라마"라고 소개했다.

이 작품은 K-장녀로 가족을 위해 양보하고 성숙해야 했던 삼남매의 첫째 김태주(이하나 분)와 연예계 톱스타로 가족을 부양해야 하는 K-장남 이상준(임주환) 두 사람이 만나 행복을 찾아 나서는 이야기다.

박 PD는 "드라마를 보다 보면 가끔 딴 세상 이야기 같다고 생각한다"며 "우리 드라마는 주변에서 겪는 연인 간, 가족 간의 이야기로 시청자들이 공감할 수 있었으면 했다"고 말했다.

이어 "확 눈에 띄게 도드라지는 (갈등이) 날을 세우는 드라마가 아니라 사랑의 설렘을 느끼고, 꿈을 찾아가는 사람들의 이야기로 '행복'이 딱 중심에 있는 드라마"라고 덧붙였다.

이하나와 임주환은 각각 K-장녀와 K-장남으로 분해 호흡을 맞춘다.

이하나는 "김태주는 학창 시절 내내 1등 한번 놓치지 않고 엄마의 희망대로 의대까지 진학하는 인물"이라며 "장녀로서 책임감과 가족에 대한 희생이 내재해 있는 친구라 대사 한마디나 행동 하나에 진정성을 담으려고 노력했다"고 말했다.

이상준을 연기한 임주환은 "톱스타였던 적이 없어서, 톱스타라는 역할이 굉장히 어색했다"며 "주변에서 '너한테 이런 모습이 있는 줄 몰랐다'라는 반응을 보여서 만족하고 있다"며 웃었다.

극 중 김태주네 집은 카레 가게를 운영한다. 카레가게의 사장이자 셰프인 아빠 김행복(송승환)은 엄마 유정숙(이경진)과 가게를 꾸려간다. 김태주 밑에는 둘째인 필라테스 강사 김소림(김소은), 셋째인 정형외과 전문의 김건우(이유진)가 있다.

송승환은 "성공하면 행복한 게 아니라, 하루하루 행복하게 살면 성공한 인생이라고 생각한다"며 "그런 면에서 김행복이란 인물은 성공한 인생을 산다"고 말했다.

이경진은 "남편이 '행복'이라 불행을 제가 다 짊어져야 한다"며 "딸과 이상준이 만나는 걸 반대해서 상준이 머리채를 잡는데, 하루하루 (갈등을) 풀어가고 있다"고소개했다.

배우 장미희는 이상준의 엄마 장세란으로 분한다. 장세란은 건물주이자 사업가로 강한 '여장부' 스타일이지만, 내면에 외로움과 소녀 감성을 가지고 있는 인물이다. 이상준의 여동생 이상민 역은 문예원이 맡았다.

장미희는 "장세란도 과거 부모님과 오빠, 막냇동생을 돌봐야 하는 한국형 장녀의 삶을 살아왔다"며 "지금은 안정된 기반을 가지고 있지만, 이야기가 전개되면서 어떤 변화를 겪게 될지 지켜봐 달라"고 당부했다.

두 집안 사람들 외에도 다큐멘터리 감독으로 김태주에게 호감을 느끼는 차윤호 역에 이태성, 성공한 화장품 회사 대표 신무영 역에 김승수 등이 출연한다.

오는 24일 첫 방송.

[사진 출처 : KBS 홈페이지 캡처]
  • ‘삼남매가 용감하게’ PD “딴 세상 이야기 아닌 우리들의 이야기”
    • 입력 2022-09-21 16:38:19
    연합뉴스
'K-장녀'와 'K-장남'의 로맨스를 둘러싼 두 가족의 이야기를 담아낸 KBS 새 주말연속극 '삼남매가 용감하게'가 시청자를 만난다.

'삼남매가 용감하게' 연출을 맡은 박만영 PD는 21일 온라인으로 열린 드라마 제작발표회에서 "포근함과 행복감을 느낄 수 있는 가족드라마"라고 소개했다.

이 작품은 K-장녀로 가족을 위해 양보하고 성숙해야 했던 삼남매의 첫째 김태주(이하나 분)와 연예계 톱스타로 가족을 부양해야 하는 K-장남 이상준(임주환) 두 사람이 만나 행복을 찾아 나서는 이야기다.

박 PD는 "드라마를 보다 보면 가끔 딴 세상 이야기 같다고 생각한다"며 "우리 드라마는 주변에서 겪는 연인 간, 가족 간의 이야기로 시청자들이 공감할 수 있었으면 했다"고 말했다.

이어 "확 눈에 띄게 도드라지는 (갈등이) 날을 세우는 드라마가 아니라 사랑의 설렘을 느끼고, 꿈을 찾아가는 사람들의 이야기로 '행복'이 딱 중심에 있는 드라마"라고 덧붙였다.

이하나와 임주환은 각각 K-장녀와 K-장남으로 분해 호흡을 맞춘다.

이하나는 "김태주는 학창 시절 내내 1등 한번 놓치지 않고 엄마의 희망대로 의대까지 진학하는 인물"이라며 "장녀로서 책임감과 가족에 대한 희생이 내재해 있는 친구라 대사 한마디나 행동 하나에 진정성을 담으려고 노력했다"고 말했다.

이상준을 연기한 임주환은 "톱스타였던 적이 없어서, 톱스타라는 역할이 굉장히 어색했다"며 "주변에서 '너한테 이런 모습이 있는 줄 몰랐다'라는 반응을 보여서 만족하고 있다"며 웃었다.

극 중 김태주네 집은 카레 가게를 운영한다. 카레가게의 사장이자 셰프인 아빠 김행복(송승환)은 엄마 유정숙(이경진)과 가게를 꾸려간다. 김태주 밑에는 둘째인 필라테스 강사 김소림(김소은), 셋째인 정형외과 전문의 김건우(이유진)가 있다.

송승환은 "성공하면 행복한 게 아니라, 하루하루 행복하게 살면 성공한 인생이라고 생각한다"며 "그런 면에서 김행복이란 인물은 성공한 인생을 산다"고 말했다.

이경진은 "남편이 '행복'이라 불행을 제가 다 짊어져야 한다"며 "딸과 이상준이 만나는 걸 반대해서 상준이 머리채를 잡는데, 하루하루 (갈등을) 풀어가고 있다"고소개했다.

배우 장미희는 이상준의 엄마 장세란으로 분한다. 장세란은 건물주이자 사업가로 강한 '여장부' 스타일이지만, 내면에 외로움과 소녀 감성을 가지고 있는 인물이다. 이상준의 여동생 이상민 역은 문예원이 맡았다.

장미희는 "장세란도 과거 부모님과 오빠, 막냇동생을 돌봐야 하는 한국형 장녀의 삶을 살아왔다"며 "지금은 안정된 기반을 가지고 있지만, 이야기가 전개되면서 어떤 변화를 겪게 될지 지켜봐 달라"고 당부했다.

두 집안 사람들 외에도 다큐멘터리 감독으로 김태주에게 호감을 느끼는 차윤호 역에 이태성, 성공한 화장품 회사 대표 신무영 역에 김승수 등이 출연한다.

오는 24일 첫 방송.

[사진 출처 : KBS 홈페이지 캡처]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