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전북서 ‘서울 신당역 살인 사건’ 피해 여성 추모 집회 열려
입력 2022.09.21 (22:06) 수정 2022.09.21 (22:07) 뉴스9(전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전북여성단체연합 등 19개 시민사회단체는 오늘(21) 전주 풍남문 광장에서 서울 신당역 스토킹 범죄 피해 여성을 추모했습니다.

이들은 신당역 사건이 보복 위험성에 대한 검토 없이 가해 남성에 대한 구속영장을 기각한 법원과 서울교통공사의 안이한 대응이 불러온 참사라고 강조했습니다.

여성에 대한 차별과 혐오, 구조적 폭력 해소를 위한 재발 방지 대책을 서둘러 마련하는 한편, 여성이 안전한 노동 환경을 만들기 위한 행정과 사법, 입법부의 책임 있는 자세를 촉구했습니다.
  • 전북서 ‘서울 신당역 살인 사건’ 피해 여성 추모 집회 열려
    • 입력 2022-09-21 22:06:13
    • 수정2022-09-21 22:07:51
    뉴스9(전주)
전북여성단체연합 등 19개 시민사회단체는 오늘(21) 전주 풍남문 광장에서 서울 신당역 스토킹 범죄 피해 여성을 추모했습니다.

이들은 신당역 사건이 보복 위험성에 대한 검토 없이 가해 남성에 대한 구속영장을 기각한 법원과 서울교통공사의 안이한 대응이 불러온 참사라고 강조했습니다.

여성에 대한 차별과 혐오, 구조적 폭력 해소를 위한 재발 방지 대책을 서둘러 마련하는 한편, 여성이 안전한 노동 환경을 만들기 위한 행정과 사법, 입법부의 책임 있는 자세를 촉구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