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현장영상] 윤 대통령 “바이든 쪽팔려서 어떡하나”…한미정상 환담 후 막말 논란
입력 2022.09.22 (11:31) 수정 2022.09.22 (17:15) 현장영상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윤석열 대통령은 오늘(21일·현지 시간) 미국 뉴욕에서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과 만난 뒤 "국회 이 XX들이 승인 안 해주면 바이든이 쪽팔려서 어떡하나"라고 말해 논란이 되고 있습니다.

윤 대통령은 이날 오후 뉴욕에서 바이든 대통령이 주최한 '글로벌 펀드 제7차 재정공약 회의'에 초대됐습니다.

윤 대통령은 행사 종료 후 각국 정상들과 자유롭게 대화하는 도중 바이든 대통령과 마주쳤습니다.

윤 대통령은 바이든 대통령 주변에 서 있다가 손을 맞잡고 48초가량 대화를 나눴습니다. 바이든 대통령의 어깨를 잡으며 친근함을 표시하기도 했습니다.

두 정상은 미 인플레 감축법(IRA)과 금융시장 안정 방안 등에 대해 환담을 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윤 대통령은 환담이 끝나고 박진 외교부 장관과 행사장을 나서면서 대화를 했는데, 그 모습이 언론 영상에 담겼습니다. 영상에서 윤 대통령은 "국회 이 XX들이 승인 안 해주면 바이든이 쪽팔려서 어떡하나"라고 말했습니다.
  • [현장영상] 윤 대통령 “바이든 쪽팔려서 어떡하나”…한미정상 환담 후 막말 논란
    • 입력 2022-09-22 11:31:06
    • 수정2022-09-22 17:15:42
    현장영상
윤석열 대통령은 오늘(21일·현지 시간) 미국 뉴욕에서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과 만난 뒤 "국회 이 XX들이 승인 안 해주면 바이든이 쪽팔려서 어떡하나"라고 말해 논란이 되고 있습니다.

윤 대통령은 이날 오후 뉴욕에서 바이든 대통령이 주최한 '글로벌 펀드 제7차 재정공약 회의'에 초대됐습니다.

윤 대통령은 행사 종료 후 각국 정상들과 자유롭게 대화하는 도중 바이든 대통령과 마주쳤습니다.

윤 대통령은 바이든 대통령 주변에 서 있다가 손을 맞잡고 48초가량 대화를 나눴습니다. 바이든 대통령의 어깨를 잡으며 친근함을 표시하기도 했습니다.

두 정상은 미 인플레 감축법(IRA)과 금융시장 안정 방안 등에 대해 환담을 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윤 대통령은 환담이 끝나고 박진 외교부 장관과 행사장을 나서면서 대화를 했는데, 그 모습이 언론 영상에 담겼습니다. 영상에서 윤 대통령은 "국회 이 XX들이 승인 안 해주면 바이든이 쪽팔려서 어떡하나"라고 말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