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한미 북핵수석대표 조찬 협의…‘핵사용 위협’ 北에 심각한 우려 표명
입력 2022.09.22 (12:01) 수정 2022.09.22 (12:13) 정치
우리나라와 미국의 북핵수석대표가 오늘(22일) 조찬 협의를 하고, 최근 핵무력 정책을 법제화한 북한에 대해 심각한 우려를 표명했습니다.

김건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은 오늘, 방한 중인 성 김 미국 대북특별대표를 만나 한미 북핵수석대표 조찬 협의를 했습니다.

이 자리에서 양측은 최근 북한이 핵사용 문턱을 대폭 낮추는 공세적 핵전략을 법제화하는 등 핵 위협을 지속적으로 고조시키고 있는 상황에 대해 심각한 우려를 나타냈습니다.

또, 북한이 미사일 개발을 지속하면서 7차 핵실험을 언제든지 감행할 수 있도록 준비하고 있는 현재 상황에 대한 평가를 공유하고, 굳건한 한미 연합방위태세를 유지하면서 북한의 추가 도발에 단호히 대응해 나가기로 했습니다.

특히, 북한이 핵실험을 감행할 경우 국제사회의 전례 없는 강력하고 단호한 대응에 직면하게 될 것이라며, 이를 위해 긴밀히 조율해 나가기로 했습니다.

양측은 윤석열 정부의 비핵화 로드맵인 ‘담대한 구상’을 구체적으로 이행하기 위해 긴밀한 공조도 지속적으로 강화하기로 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외교부 제공]
  • 한미 북핵수석대표 조찬 협의…‘핵사용 위협’ 北에 심각한 우려 표명
    • 입력 2022-09-22 12:01:27
    • 수정2022-09-22 12:13:40
    정치
우리나라와 미국의 북핵수석대표가 오늘(22일) 조찬 협의를 하고, 최근 핵무력 정책을 법제화한 북한에 대해 심각한 우려를 표명했습니다.

김건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은 오늘, 방한 중인 성 김 미국 대북특별대표를 만나 한미 북핵수석대표 조찬 협의를 했습니다.

이 자리에서 양측은 최근 북한이 핵사용 문턱을 대폭 낮추는 공세적 핵전략을 법제화하는 등 핵 위협을 지속적으로 고조시키고 있는 상황에 대해 심각한 우려를 나타냈습니다.

또, 북한이 미사일 개발을 지속하면서 7차 핵실험을 언제든지 감행할 수 있도록 준비하고 있는 현재 상황에 대한 평가를 공유하고, 굳건한 한미 연합방위태세를 유지하면서 북한의 추가 도발에 단호히 대응해 나가기로 했습니다.

특히, 북한이 핵실험을 감행할 경우 국제사회의 전례 없는 강력하고 단호한 대응에 직면하게 될 것이라며, 이를 위해 긴밀히 조율해 나가기로 했습니다.

양측은 윤석열 정부의 비핵화 로드맵인 ‘담대한 구상’을 구체적으로 이행하기 위해 긴밀한 공조도 지속적으로 강화하기로 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외교부 제공]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