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미 백악관 “발언 논란 언급 안 해…한미관계 굳건”
입력 2022.09.23 (17:04) 수정 2022.09.23 (17:10) 뉴스 5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윤석열 대통령의 발언 논란과 관련해, 미국 백악관은 무대응 기조를 보이며 한미 관계가 변함 없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백악관 국가안보회의 대변인은 '켜진 마이크' 발언에 대해서는 언급하지 않겠다고 밝혔다고 미 일간지 워싱턴포스트가 보도했습니다.

이 대변인은 또 바이든 대통령은 윤 대통령을 핵심 동맹으로 여기고 있으며, 두 정상은 유엔총회를 계기로 유익하고 생산적인 회동을 했다고 전했습니다.
  • 미 백악관 “발언 논란 언급 안 해…한미관계 굳건”
    • 입력 2022-09-23 17:04:30
    • 수정2022-09-23 17:10:52
    뉴스 5
윤석열 대통령의 발언 논란과 관련해, 미국 백악관은 무대응 기조를 보이며 한미 관계가 변함 없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백악관 국가안보회의 대변인은 '켜진 마이크' 발언에 대해서는 언급하지 않겠다고 밝혔다고 미 일간지 워싱턴포스트가 보도했습니다.

이 대변인은 또 바이든 대통령은 윤 대통령을 핵심 동맹으로 여기고 있으며, 두 정상은 유엔총회를 계기로 유익하고 생산적인 회동을 했다고 전했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