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충북 산업 활동 석 달째 둔화…소비 반등
입력 2022.09.30 (19:44) 수정 2022.09.30 (19:53) 뉴스7(청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수출 부진 등으로 충북의 산업 활동은 둔화됐지만 소비는 회복세인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충청지방통계청이 발표한 '8월 산업 동향'을 보면 지난달 충북의 광공업 생산과 출하는 모두 일 년 전보다 줄었고 재고는 13.7%로 크게 늘어 석 달째 부진이 이어졌습니다.

반면 같은 기간 대형 소매점 판매는 0.1% 늘어 다섯 달 만에 증가세로 돌아서며 일부 개선 흐름을 보였습니다.
  • 충북 산업 활동 석 달째 둔화…소비 반등
    • 입력 2022-09-30 19:44:50
    • 수정2022-09-30 19:53:00
    뉴스7(청주)
수출 부진 등으로 충북의 산업 활동은 둔화됐지만 소비는 회복세인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충청지방통계청이 발표한 '8월 산업 동향'을 보면 지난달 충북의 광공업 생산과 출하는 모두 일 년 전보다 줄었고 재고는 13.7%로 크게 늘어 석 달째 부진이 이어졌습니다.

반면 같은 기간 대형 소매점 판매는 0.1% 늘어 다섯 달 만에 증가세로 돌아서며 일부 개선 흐름을 보였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