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선출직 재산 공개…오영훈 지사 6억 6천만 원 신고
입력 2022.09.30 (21:57) 수정 2022.09.30 (22:09) 뉴스9(제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지난 6월 지방선거로 당선된 제주지역 선출직 공직자들의 재산이 공개됐습니다.

정부공직자윤리위원회가 공개한 재산신고 내역에 따르면, 오영훈 도지사의 재산은 연립주택과 본인·배우자 명의의 예금 등 6억 6천만 원으로 나타났습니다.

김광수 교육감은 건물과 토지, 예금 등을 합쳐 9억2천만 원을 신고했습니다.

도의원 가운데는 양용만 의원이 174억 3천만 원으로 가장 많았고, 이정엽, 오승식, 강상수, 강동우 의원 등 11명의 재산이 10억 원 이상으로 나타났습니다.
  • 선출직 재산 공개…오영훈 지사 6억 6천만 원 신고
    • 입력 2022-09-30 21:57:47
    • 수정2022-09-30 22:09:25
    뉴스9(제주)
지난 6월 지방선거로 당선된 제주지역 선출직 공직자들의 재산이 공개됐습니다.

정부공직자윤리위원회가 공개한 재산신고 내역에 따르면, 오영훈 도지사의 재산은 연립주택과 본인·배우자 명의의 예금 등 6억 6천만 원으로 나타났습니다.

김광수 교육감은 건물과 토지, 예금 등을 합쳐 9억2천만 원을 신고했습니다.

도의원 가운데는 양용만 의원이 174억 3천만 원으로 가장 많았고, 이정엽, 오승식, 강상수, 강동우 의원 등 11명의 재산이 10억 원 이상으로 나타났습니다.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