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진해신항·가덕신공항 등 ‘국책사업 특별팀’ 가동
입력 2022.09.30 (21:58) 수정 2022.09.30 (22:00) 뉴스9(창원)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경상남도가 진해신항과 가덕신공항, 남부내륙철도, 2030 부산세계박람회 4대 국책사업을 경남 발전 기회로 활용하기 위해 선제 대응 특별팀을 만들었다고 밝혔습니다.

특별팀은 도시‧교통‧물류, 산업‧경제, 문화‧관광 등 3개 분과에 전문가와 경남연구원 박사 등 18명으로 구성돼 국내외 발전성과 사례를 경남에 적용하기 위한 논의를 시작했습니다.
  • 진해신항·가덕신공항 등 ‘국책사업 특별팀’ 가동
    • 입력 2022-09-30 21:58:51
    • 수정2022-09-30 22:00:13
    뉴스9(창원)
경상남도가 진해신항과 가덕신공항, 남부내륙철도, 2030 부산세계박람회 4대 국책사업을 경남 발전 기회로 활용하기 위해 선제 대응 특별팀을 만들었다고 밝혔습니다.

특별팀은 도시‧교통‧물류, 산업‧경제, 문화‧관광 등 3개 분과에 전문가와 경남연구원 박사 등 18명으로 구성돼 국내외 발전성과 사례를 경남에 적용하기 위한 논의를 시작했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