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러시아, 우크라이나 침공
러시아, EU·영국 기업 등 육상 화물운송 한시적 금지
입력 2022.10.02 (14:44) 수정 2022.10.02 (14:45) 국제
러시아 정부가 서방 제재에 대응해 유럽연합(EU), 영국 등의 육로 수송 업체가 러시아 내 국제 도로망을 이용해 화물을 운송하는 것을 한시적으로 금지한다고 1일(현지시간) 인테르팍스 통신 등이 보도했습니다.

보도에 따르면 이날 미하일 미슈스틴 러시아 총리는 이 같은 내용을 담은 법안에 서명했습니다.

해당 법안에는 우크라이나 사태 후 서방 제재에 가담한 영국, 노르웨이, 북아일랜드, EU 회원국 소속 수송 업체들이 러시아 내 국제 도로를 이용해 제3국에 화물을 보내거나 이들 국가로부터 화물을 들여오는 것 등을 금지했습니다.

다만 식품, 주류, 의약품, 유리, 세정제 등은 제재 대상에서 제외하기로 했습니다.

해당 법령은 오는 10일부터 올해 12월 31일까지 적용될 방침입니다.

앞서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은 지난달 29일 비우호국의 육로 화물 운송을 금지할 수 있도록 러시아 연방정부에 권한을 부여하는 법령에 서명했습니다.

EU는 지난 4월 제5차 대러시아 제재를 발표하며 러시아와 벨라루스 육로 수송 업체가 EU 내에서 농식품 등을 제외한 대다수 품목을 운송하는 것을 금지하도록 했습니다.

[사진 출처 : 타스=연합뉴스]
  • 러시아, EU·영국 기업 등 육상 화물운송 한시적 금지
    • 입력 2022-10-02 14:44:33
    • 수정2022-10-02 14:45:24
    국제
러시아 정부가 서방 제재에 대응해 유럽연합(EU), 영국 등의 육로 수송 업체가 러시아 내 국제 도로망을 이용해 화물을 운송하는 것을 한시적으로 금지한다고 1일(현지시간) 인테르팍스 통신 등이 보도했습니다.

보도에 따르면 이날 미하일 미슈스틴 러시아 총리는 이 같은 내용을 담은 법안에 서명했습니다.

해당 법안에는 우크라이나 사태 후 서방 제재에 가담한 영국, 노르웨이, 북아일랜드, EU 회원국 소속 수송 업체들이 러시아 내 국제 도로를 이용해 제3국에 화물을 보내거나 이들 국가로부터 화물을 들여오는 것 등을 금지했습니다.

다만 식품, 주류, 의약품, 유리, 세정제 등은 제재 대상에서 제외하기로 했습니다.

해당 법령은 오는 10일부터 올해 12월 31일까지 적용될 방침입니다.

앞서 블라디미르 푸틴 러시아 대통령은 지난달 29일 비우호국의 육로 화물 운송을 금지할 수 있도록 러시아 연방정부에 권한을 부여하는 법령에 서명했습니다.

EU는 지난 4월 제5차 대러시아 제재를 발표하며 러시아와 벨라루스 육로 수송 업체가 EU 내에서 농식품 등을 제외한 대다수 품목을 운송하는 것을 금지하도록 했습니다.

[사진 출처 : 타스=연합뉴스]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