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 시각 소방청 상황실
입력 2022.10.20 (00:29) 수정 2022.10.20 (00:35) 뉴스라인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소방청 상황실로 갑니다.

이경희 소방위님, 소식 전해주시죠.

[답변]

네, 소방청입니다.

고속도로 휴게소에서 차량 돌진 사고로 큰 인명 피해가 났습니다.

어제 오전 11시쯤, 영동고속도로 강릉 방향 횡성휴게소 진입로...

흰 승합차가 빠르게 달려와 주차장에서도 속도를 줄이지 않고 내달려 건물을 들이받습니다.

충격에 튕겨 오른 차는 사람까지 친 뒤 멈췄습니다.

차에 치인 62살 강 모 씨가 숨졌고, 다른 보행자 한 명과 승합차 운전자 등 모두 8명이 중경상을 입었습니다.

운전자는 '급발진 사고'라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보다 하루 앞서 경북 영덕의 국도 휴게소에서도 비슷한 사고가 났습니다.

70대가 몰던 승용차가 휴게소 계단을 들이받아 50대 남성이 하반신을 심하게 다치는 등 3명이 중경상을 입었는데, 운전자는 경찰 조사에서 '브레이크와 액셀을 착각했다'고 말했습니다.

어제 낮 경부고속도로 서울 방향 양재나들목 인근에서, 승객 없이 달리던 고속버스 운전자가 졸음운전을 해 승객 31명이 탄 고속버스를 추돌했습니다.

추돌당한 버스는 방음벽까지 들이받고 멈췄는데, 승객 20여 명이 다쳐 치료받았습니다.

지금까지 소방청에서 전해드렸습니다.

영상편집:박철식
  • 이 시각 소방청 상황실
    • 입력 2022-10-20 00:29:28
    • 수정2022-10-20 00:35:59
    뉴스라인
[앵커]

소방청 상황실로 갑니다.

이경희 소방위님, 소식 전해주시죠.

[답변]

네, 소방청입니다.

고속도로 휴게소에서 차량 돌진 사고로 큰 인명 피해가 났습니다.

어제 오전 11시쯤, 영동고속도로 강릉 방향 횡성휴게소 진입로...

흰 승합차가 빠르게 달려와 주차장에서도 속도를 줄이지 않고 내달려 건물을 들이받습니다.

충격에 튕겨 오른 차는 사람까지 친 뒤 멈췄습니다.

차에 치인 62살 강 모 씨가 숨졌고, 다른 보행자 한 명과 승합차 운전자 등 모두 8명이 중경상을 입었습니다.

운전자는 '급발진 사고'라고 진술한 것으로 알려졌습니다.

이보다 하루 앞서 경북 영덕의 국도 휴게소에서도 비슷한 사고가 났습니다.

70대가 몰던 승용차가 휴게소 계단을 들이받아 50대 남성이 하반신을 심하게 다치는 등 3명이 중경상을 입었는데, 운전자는 경찰 조사에서 '브레이크와 액셀을 착각했다'고 말했습니다.

어제 낮 경부고속도로 서울 방향 양재나들목 인근에서, 승객 없이 달리던 고속버스 운전자가 졸음운전을 해 승객 31명이 탄 고속버스를 추돌했습니다.

추돌당한 버스는 방음벽까지 들이받고 멈췄는데, 승객 20여 명이 다쳐 치료받았습니다.

지금까지 소방청에서 전해드렸습니다.

영상편집:박철식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