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전라북도, ‘무주 일가족 참사’ 재발 방지책 제시
입력 2022.10.20 (07:48) 수정 2022.10.20 (09:06) 뉴스광장(전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일가족 6명이 숨지거나 다친 무주 일산화탄소 누출사고와 관련해 전라북도가 재발 방지 대책을 내놓았습니다.

단독주택 4십만 가구의 일산화탄소 누출 여부를 전수 조사하고, 감지기 천2백여 개를 보급하기로 했습니다.

또 취약층의 보일러를 고치거나 연통을 청소해주는 지원 사업에 기름이나 연탄, 화목 보일러를 사용하는 주택 2천 가구를 추가하고, 정부에는 일산화탄소 경보기 설치 의무화와 보급을 건의할 예정입니다.
  • 전라북도, ‘무주 일가족 참사’ 재발 방지책 제시
    • 입력 2022-10-20 07:48:20
    • 수정2022-10-20 09:06:14
    뉴스광장(전주)
일가족 6명이 숨지거나 다친 무주 일산화탄소 누출사고와 관련해 전라북도가 재발 방지 대책을 내놓았습니다.

단독주택 4십만 가구의 일산화탄소 누출 여부를 전수 조사하고, 감지기 천2백여 개를 보급하기로 했습니다.

또 취약층의 보일러를 고치거나 연통을 청소해주는 지원 사업에 기름이나 연탄, 화목 보일러를 사용하는 주택 2천 가구를 추가하고, 정부에는 일산화탄소 경보기 설치 의무화와 보급을 건의할 예정입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