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카날리스 “3분기 세계 스마트폰 출하 8년 만에 최저”
입력 2022.10.22 (10:11) 수정 2022.10.22 (10:14) 경제
전 세계적인 경기 침체와 스마트폰 수요 감소 여파로 3분기 세계 스마트폰 출하량이 2014년 이후 가장 낮은 실적을 나타냈습니다.

시장조사업체 카날리스가 발표한 잠정집계치를 보면 3분기 세계 스마트폰 출하량은 1년 전보다 9% 감소해 같은 분기 기준으로 2014년 이후 가장 낮은 실적을 기록했습니다.

이는 11% 감소한 올해 1분기에 이어 3분기 연속 하락세입니다.

3분기 제조사별 점유율을 보면 삼성전자는 22%로 1위를 유지했는데 지난해와 비교해 1%p 증가한 수치입니다.

2위인 애플 점유율은 지난해 15%에서 18%로 3%p 높아져 삼성과 격차는 6%p에서 4%p로 차이가 좁혀졌습니다.

카날리스는 “삼성전자는 재고를 줄이기 위한 대대적인 판촉행사를 통해 선두를 지켰고, 애플은 아이폰 수요에 힘입어 점유율이 높아졌다”고 분석했습니다.

중국 =제조사 현황을 보면 샤오미는 지난해와 같은 점유율 14%로 세계시장 3위를 지켰고 각각 11%였던 오포와 비보는 10%와 9%로 하락했습니다.

카날리스는 4분기와 내년 1분기 스마트폰 수요에 대해 “개선 조짐이 거의 없을 것으로 본다”고 예측했습니다.

그러면서 부품 공급업계에 공급망 파트너와 생산 예측을 조절할 필요가 있다고 조언했습니다.

[사진 출처 : 게티이미지]
  • 카날리스 “3분기 세계 스마트폰 출하 8년 만에 최저”
    • 입력 2022-10-22 10:11:30
    • 수정2022-10-22 10:14:12
    경제
전 세계적인 경기 침체와 스마트폰 수요 감소 여파로 3분기 세계 스마트폰 출하량이 2014년 이후 가장 낮은 실적을 나타냈습니다.

시장조사업체 카날리스가 발표한 잠정집계치를 보면 3분기 세계 스마트폰 출하량은 1년 전보다 9% 감소해 같은 분기 기준으로 2014년 이후 가장 낮은 실적을 기록했습니다.

이는 11% 감소한 올해 1분기에 이어 3분기 연속 하락세입니다.

3분기 제조사별 점유율을 보면 삼성전자는 22%로 1위를 유지했는데 지난해와 비교해 1%p 증가한 수치입니다.

2위인 애플 점유율은 지난해 15%에서 18%로 3%p 높아져 삼성과 격차는 6%p에서 4%p로 차이가 좁혀졌습니다.

카날리스는 “삼성전자는 재고를 줄이기 위한 대대적인 판촉행사를 통해 선두를 지켰고, 애플은 아이폰 수요에 힘입어 점유율이 높아졌다”고 분석했습니다.

중국 =제조사 현황을 보면 샤오미는 지난해와 같은 점유율 14%로 세계시장 3위를 지켰고 각각 11%였던 오포와 비보는 10%와 9%로 하락했습니다.

카날리스는 4분기와 내년 1분기 스마트폰 수요에 대해 “개선 조짐이 거의 없을 것으로 본다”고 예측했습니다.

그러면서 부품 공급업계에 공급망 파트너와 생산 예측을 조절할 필요가 있다고 조언했습니다.

[사진 출처 : 게티이미지]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