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北 잇단 도발…의도는?
한미·한일 북핵수석대표 통화…“北 도발, 정당화 안 돼”
입력 2022.11.09 (17:38) 수정 2022.11.09 (18:29) 정치
한국 북핵수석대표가 미국, 일본 측 북핵수석대표과 통화하고, 북한의 미사일 발사에 대한 대응 방안 등을 논의했습니다.

외교부는 오늘(9일) 오후 김건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이 성 김 미국 대북특별대표, 후나코시 다케히로 일본 외무성 아시아·대양주국장과 각각 한미, 한일 북핵수석대표 유선 협의를 했다고 밝혔습니다.

3국 수석대표는 국제사회의 거듭된 경고에도 불구하고 북한이 오늘 또다시 단거리 탄도미사일을 발사한 데 대해, 한반도와 역내 평화를 위협하는 불법적 도발이라고 규탄했습니다.

또, 다수의 유엔 안보리 결의를 정면으로 위반한 북한의 도발은 어떠한 이유로도 정당화될 수 없다고 강조했습니다.

3국 수석대표는 북한의 추가 도발 가능성에 대해 철저히 대비하면서, 국제사회의 단호하고 단합된 대응을 위해 양자·3자 간 긴밀한 공조를 지속적으로 강화해 나가기로 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한미·한일 북핵수석대표 통화…“北 도발, 정당화 안 돼”
    • 입력 2022-11-09 17:38:22
    • 수정2022-11-09 18:29:22
    정치
한국 북핵수석대표가 미국, 일본 측 북핵수석대표과 통화하고, 북한의 미사일 발사에 대한 대응 방안 등을 논의했습니다.

외교부는 오늘(9일) 오후 김건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이 성 김 미국 대북특별대표, 후나코시 다케히로 일본 외무성 아시아·대양주국장과 각각 한미, 한일 북핵수석대표 유선 협의를 했다고 밝혔습니다.

3국 수석대표는 국제사회의 거듭된 경고에도 불구하고 북한이 오늘 또다시 단거리 탄도미사일을 발사한 데 대해, 한반도와 역내 평화를 위협하는 불법적 도발이라고 규탄했습니다.

또, 다수의 유엔 안보리 결의를 정면으로 위반한 북한의 도발은 어떠한 이유로도 정당화될 수 없다고 강조했습니다.

3국 수석대표는 북한의 추가 도발 가능성에 대해 철저히 대비하면서, 국제사회의 단호하고 단합된 대응을 위해 양자·3자 간 긴밀한 공조를 지속적으로 강화해 나가기로 했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