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옥현진 주교, 천주교 광주대교구장 대주교로 임명
입력 2022.11.19 (21:06) 수정 2022.11.19 (21:08) 문화
프란치스코 교황이 천주교 광주대교구 보좌주교이자 페데로디아나 명의 주교인 옥현진 시몬 주교(54, 1994년 사제 수품)를 광주대교구장에 임명했다고 한국천주교주교회의와 한국천주교중앙협의회가 오늘(19일) 밝혔습니다.

옥현진 대주교는 광주교구장에 임명됨과 동시에 대주교로 승품됐습니다.

프란치스코 교황은 광주대교구장 김희중 히지노 대주교(75)가 교회법에 따라 사임 청원한 것을 받아들여 이같이 조치했다고 주한 교황대사관이 발표했습니다. 이 같은 내용은 현지 시간으로 오늘 정오 바티칸 공보에 실렸습니다.

옥 대주교는 1968년 전남 무안에서 출생해 광주 농성동 본당과 북동 본당 보좌신부로 사목한 뒤, 1996년부터 로마 교황청립 그레고리오 대학교에서 교회사를 전공해 석사·박사 학위를 취득했습니다.

그는 2004년 귀국해 광주 운남동 본당 주임신부, 광주대교구 교회사연구소장, 광주가톨릭대학교 교수를 지냈으며, 2011년 5월 12일 광주대교구 보좌주교이자 페데로디아나 명의 주교로 임명된 뒤 같은 해 7월 6일 주교품을 받았습니다.

교회법 제401조 1항에 따르면 교구장 주교는 만 75세가 되면 교황에게 사의를 표명하도록 권고됩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한국천주교주교회의·한국천주교중앙협의회]
  • 옥현진 주교, 천주교 광주대교구장 대주교로 임명
    • 입력 2022-11-19 21:06:49
    • 수정2022-11-19 21:08:06
    문화
프란치스코 교황이 천주교 광주대교구 보좌주교이자 페데로디아나 명의 주교인 옥현진 시몬 주교(54, 1994년 사제 수품)를 광주대교구장에 임명했다고 한국천주교주교회의와 한국천주교중앙협의회가 오늘(19일) 밝혔습니다.

옥현진 대주교는 광주교구장에 임명됨과 동시에 대주교로 승품됐습니다.

프란치스코 교황은 광주대교구장 김희중 히지노 대주교(75)가 교회법에 따라 사임 청원한 것을 받아들여 이같이 조치했다고 주한 교황대사관이 발표했습니다. 이 같은 내용은 현지 시간으로 오늘 정오 바티칸 공보에 실렸습니다.

옥 대주교는 1968년 전남 무안에서 출생해 광주 농성동 본당과 북동 본당 보좌신부로 사목한 뒤, 1996년부터 로마 교황청립 그레고리오 대학교에서 교회사를 전공해 석사·박사 학위를 취득했습니다.

그는 2004년 귀국해 광주 운남동 본당 주임신부, 광주대교구 교회사연구소장, 광주가톨릭대학교 교수를 지냈으며, 2011년 5월 12일 광주대교구 보좌주교이자 페데로디아나 명의 주교로 임명된 뒤 같은 해 7월 6일 주교품을 받았습니다.

교회법 제401조 1항에 따르면 교구장 주교는 만 75세가 되면 교황에게 사의를 표명하도록 권고됩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한국천주교주교회의·한국천주교중앙협의회]
kbs가 손수 골랐습니다. 네이버에서도 보세요.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