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SPC 안전경영위원회, 사업장 찾아 안전점검
입력 2022.11.24 (11:10) 수정 2022.11.24 (11:10) 경제
SPC 안전경영위원회가 노동환경 개선 대책을 마련하기 위해 주요 사업장 현장 방문을 진행했습니다.

안전경영위원회는 SPC 계열사 사업장의 안전관리를 강화하기 위해 출범한 기구로 산업안전, 노동환경, 사회적 책임 등과 관련한 사항에 대해 감독하고 권고하는 기능을 수행합니다.

오늘(24일) SPC에 따르면 정갑영 안전경영위원장과 조현욱 위원은 지난 22일 경기 평택시 SPL을 찾아 안전진단 개선 조치가 완료된 사항 등을 직접 확인하고, 노동조합과 만나 현장의 목소리를 들었습니다.

안전경영위원회는 이날 직원들이 제안한 근무 여건 개선 등에 대한 의견을 수렴해 회사에 권고하기로 했습니다.

정 위원장은 "산업안전뿐 아니라 노동환경과 사회적 책임 분야까지 전반에 대해 면밀히 살피고, 변화와 개선을 이끌어내 SPC가 고객의 신뢰를 되찾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지난달 15일 계열사인 SPL의 제빵공장에서 20대 근로자가 작업 중 사고를 당해 숨지는 사고가 발생한 뒤 SPC는 그룹 전반의 안전관리 시스템을 재점검하겠다고 발표한 바 있습니다.

안전경영위원회는 이달 말 진단이 완료되면 결과를 검토해 개선 방안을 발표합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SPC 제공]
  • SPC 안전경영위원회, 사업장 찾아 안전점검
    • 입력 2022-11-24 11:10:36
    • 수정2022-11-24 11:10:54
    경제
SPC 안전경영위원회가 노동환경 개선 대책을 마련하기 위해 주요 사업장 현장 방문을 진행했습니다.

안전경영위원회는 SPC 계열사 사업장의 안전관리를 강화하기 위해 출범한 기구로 산업안전, 노동환경, 사회적 책임 등과 관련한 사항에 대해 감독하고 권고하는 기능을 수행합니다.

오늘(24일) SPC에 따르면 정갑영 안전경영위원장과 조현욱 위원은 지난 22일 경기 평택시 SPL을 찾아 안전진단 개선 조치가 완료된 사항 등을 직접 확인하고, 노동조합과 만나 현장의 목소리를 들었습니다.

안전경영위원회는 이날 직원들이 제안한 근무 여건 개선 등에 대한 의견을 수렴해 회사에 권고하기로 했습니다.

정 위원장은 "산업안전뿐 아니라 노동환경과 사회적 책임 분야까지 전반에 대해 면밀히 살피고, 변화와 개선을 이끌어내 SPC가 고객의 신뢰를 되찾을 수 있도록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습니다.

지난달 15일 계열사인 SPL의 제빵공장에서 20대 근로자가 작업 중 사고를 당해 숨지는 사고가 발생한 뒤 SPC는 그룹 전반의 안전관리 시스템을 재점검하겠다고 발표한 바 있습니다.

안전경영위원회는 이달 말 진단이 완료되면 결과를 검토해 개선 방안을 발표합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SPC 제공]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