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여기는 포항] 중국 기업도 1조원 투자…“이차전지 특화단지로”
입력 2022.11.24 (19:26) 수정 2022.11.24 (19:58) 뉴스7(대구)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국내 이차전지 앵커 기업에 이어 글로벌 기업인 중국 CNGR사도 이차전지 양극재 핵심 원료 생산 공장을 포항에 짓기로 했습니다.

경북 이차전지 혁신거버넌스도 출범해 연구 인프라와 생산 공장, 종합관리센터까지 갖춘 포항을 국가 첨단전략산업 특화단지로 조성하는 사업이 탄력을 받고 있습니다.

강전일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포항 블루밸리 산업단지에서 이차전지 주요 구성 물질인 음극재 생산 공장이 가동되고 있습니다.

포항 영일만 산업단지에는 이차전지 음극재와 함께 양극재도 본격 생산되고 있습니다.

[김병훈/에코프로 대표이사 : "니켈, 리튬, 전구체 또 재활용까지 포함한 일련의 이차전지 순환 생태계 이런 것들을 모두 포항에서 생산 설비를 구축하고 있고요."]

세계적인 이차전지 업체 중국 CNGR도 포항 영일만 산업단지에 1조 원을 투자해 양극재 원료 생산 공장을 짓습니다.

[덩웨이멍/중국 CNGR 대표 : "포항은 이차전지 선도 도시로 중요한 거점이라 생각하고, 한국 정부도 이차전지 사업을 핵심 사업으로 정해 투자를 하게 됐습니다."]

이러한 투자와 공장 운영에 힘입어 경북 이차전지 혁신 거버넌스도 출범했습니다,

경북의 기업과 학교, 연구소와 행정기관이 역량을 결집해 이차전지 산업 주도권을 확보하고, 지역균형발전도 모색하는 겁니다.

[이강덕/포항시장 : "국가전략산업 특화단지로 지정을 받아서 그야말로 철강 산업 이후에 포항이 이차전지 산업의 메카가 될 수 있도록..."]

배터리 재활용 규제자유특구인 포항이 이차전지 특화단지로 지정되면 산업단지 활성화에 핵심인 도로 확충과 오폐수 처리 비용 등을 국비로 지원받을 수 있습니다.

KBS 뉴스 강전일입니다.

촬영기자:신광진

포스코 포항제철소 연내 제품 생산 정상화

태풍 힌남노로 침수 피해를 본 포스코 포항제철소가 연내 제품 생산을 정상화할 전망입니다.

포스코는 현재 18개 압연공장 가운데 7개 공장을 정상 가동하고 있으며, 태풍 당시 화재가 발생한 2열연공장 등 6개 공장을 올해 안으로 복구해 기존에 포항제철소에서 공급하던 제품을 모두 정상적으로 재공급한다고 밝혔습니다.

한편, 화물연대 총파업으로 물류 운송이 제한된 가운데, 포스코 포항제철소의 수해 복구 작업은 정상적으로 진행되고 있습니다.

김장철 포항 농특산물 직거래 장터 운영

김장철을 맞아 모레(26일)부터 이틀간 포항 농특산물 직거래 장터가 포항시청 광장에서 운영됩니다.

이번 직거래장터에는 지역 28개 업체가 참여해 배추와 절임배추, 무와 대파 등 김장 채소와 사과와 햅쌀, 조미 오징어 등을 시중 가격보다 10~30% 싸게 판매합니다.

또 희망자 사전 예약을 받아 김장 체험 행사도 합니다.
  • [여기는 포항] 중국 기업도 1조원 투자…“이차전지 특화단지로”
    • 입력 2022-11-24 19:26:08
    • 수정2022-11-24 19:58:03
    뉴스7(대구)
[앵커]

국내 이차전지 앵커 기업에 이어 글로벌 기업인 중국 CNGR사도 이차전지 양극재 핵심 원료 생산 공장을 포항에 짓기로 했습니다.

경북 이차전지 혁신거버넌스도 출범해 연구 인프라와 생산 공장, 종합관리센터까지 갖춘 포항을 국가 첨단전략산업 특화단지로 조성하는 사업이 탄력을 받고 있습니다.

강전일 기자가 취재했습니다.

[리포트]

포항 블루밸리 산업단지에서 이차전지 주요 구성 물질인 음극재 생산 공장이 가동되고 있습니다.

포항 영일만 산업단지에는 이차전지 음극재와 함께 양극재도 본격 생산되고 있습니다.

[김병훈/에코프로 대표이사 : "니켈, 리튬, 전구체 또 재활용까지 포함한 일련의 이차전지 순환 생태계 이런 것들을 모두 포항에서 생산 설비를 구축하고 있고요."]

세계적인 이차전지 업체 중국 CNGR도 포항 영일만 산업단지에 1조 원을 투자해 양극재 원료 생산 공장을 짓습니다.

[덩웨이멍/중국 CNGR 대표 : "포항은 이차전지 선도 도시로 중요한 거점이라 생각하고, 한국 정부도 이차전지 사업을 핵심 사업으로 정해 투자를 하게 됐습니다."]

이러한 투자와 공장 운영에 힘입어 경북 이차전지 혁신 거버넌스도 출범했습니다,

경북의 기업과 학교, 연구소와 행정기관이 역량을 결집해 이차전지 산업 주도권을 확보하고, 지역균형발전도 모색하는 겁니다.

[이강덕/포항시장 : "국가전략산업 특화단지로 지정을 받아서 그야말로 철강 산업 이후에 포항이 이차전지 산업의 메카가 될 수 있도록..."]

배터리 재활용 규제자유특구인 포항이 이차전지 특화단지로 지정되면 산업단지 활성화에 핵심인 도로 확충과 오폐수 처리 비용 등을 국비로 지원받을 수 있습니다.

KBS 뉴스 강전일입니다.

촬영기자:신광진

포스코 포항제철소 연내 제품 생산 정상화

태풍 힌남노로 침수 피해를 본 포스코 포항제철소가 연내 제품 생산을 정상화할 전망입니다.

포스코는 현재 18개 압연공장 가운데 7개 공장을 정상 가동하고 있으며, 태풍 당시 화재가 발생한 2열연공장 등 6개 공장을 올해 안으로 복구해 기존에 포항제철소에서 공급하던 제품을 모두 정상적으로 재공급한다고 밝혔습니다.

한편, 화물연대 총파업으로 물류 운송이 제한된 가운데, 포스코 포항제철소의 수해 복구 작업은 정상적으로 진행되고 있습니다.

김장철 포항 농특산물 직거래 장터 운영

김장철을 맞아 모레(26일)부터 이틀간 포항 농특산물 직거래 장터가 포항시청 광장에서 운영됩니다.

이번 직거래장터에는 지역 28개 업체가 참여해 배추와 절임배추, 무와 대파 등 김장 채소와 사과와 햅쌀, 조미 오징어 등을 시중 가격보다 10~30% 싸게 판매합니다.

또 희망자 사전 예약을 받아 김장 체험 행사도 합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