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코로나19’ 팬데믹
블링컨, 中 코로나봉쇄 항의 시위 관련 “평화로운 시위 지지”
입력 2022.11.30 (05:21) 수정 2022.11.30 (05:22) 국제
토니 블링컨 미 국무장관이 중국 정부의 '제로 코로나' 정책에 반발하는 중국 국민들의 시위와 관련해 평화로운 시위권을 지지한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나토(NATO·북대서양조약기구) 외무장관회의 참석차 루마니아 부쿠레슈티를 방문중인 블링컨 장관은 현지시각 29일 보그단 루치안 아우레스크 루마니아 외교장관과의 공동 기자회견에서 관련 질문에 이같이 답했습니다.

그는 "우리가 현재 목격하고 있는 중국 시위와 관련해서, 미국의 입장은 모든 곳에서와 동일하다"며 "우리는 어디에서든 평화롭게 시위할 시민들의 권리를 지지한다"고 말했습니다.

앞서 백악관도 전날 중국의 시위와 관련, 대응 상황에 면밀히 주시하고 있다면서 평화로운 시위에 대한 지지 입장을 밝혔습니다.

중국에서는 지난 주말 전국 주요 도시에서 고강도 코로나 방역에 반발하는 이른바 '백지 시위'가 발생해 당국이 강경 단속에 나선 상황입니다.

한편, 블링컨 장관은 이날 아우레스크 외교장관을 비롯해 옌스 스톨텐베르그 나토 사무총장과의 별도 회담을 통해 우크라이나 해법 등 현안을 논의했습니다.

[사진 출처 : AFP=연합뉴스]
  • 블링컨, 中 코로나봉쇄 항의 시위 관련 “평화로운 시위 지지”
    • 입력 2022-11-30 05:21:55
    • 수정2022-11-30 05:22:44
    국제
토니 블링컨 미 국무장관이 중국 정부의 '제로 코로나' 정책에 반발하는 중국 국민들의 시위와 관련해 평화로운 시위권을 지지한다는 입장을 밝혔습니다.

나토(NATO·북대서양조약기구) 외무장관회의 참석차 루마니아 부쿠레슈티를 방문중인 블링컨 장관은 현지시각 29일 보그단 루치안 아우레스크 루마니아 외교장관과의 공동 기자회견에서 관련 질문에 이같이 답했습니다.

그는 "우리가 현재 목격하고 있는 중국 시위와 관련해서, 미국의 입장은 모든 곳에서와 동일하다"며 "우리는 어디에서든 평화롭게 시위할 시민들의 권리를 지지한다"고 말했습니다.

앞서 백악관도 전날 중국의 시위와 관련, 대응 상황에 면밀히 주시하고 있다면서 평화로운 시위에 대한 지지 입장을 밝혔습니다.

중국에서는 지난 주말 전국 주요 도시에서 고강도 코로나 방역에 반발하는 이른바 '백지 시위'가 발생해 당국이 강경 단속에 나선 상황입니다.

한편, 블링컨 장관은 이날 아우레스크 외교장관을 비롯해 옌스 스톨텐베르그 나토 사무총장과의 별도 회담을 통해 우크라이나 해법 등 현안을 논의했습니다.

[사진 출처 : AFP=연합뉴스]
코로나19 팩트체크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