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2022 FIFA 카타르월드컵
‘죽음의 E조’ 1위는 일본…독일 2회 연속 16강 진출 실패
입력 2022.12.02 (09:01) 수정 2022.12.02 (09:19) 아침뉴스타임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죽음의 조로 꼽힌 E조는 일본이 1위로 16강에 진출하게 됐습니다.

독일은 마지막 경기에서 승리했지만, 골득실에서 스페인에 밀려 4년 전 러시아 대회에 이어 2개 대회 연속 16강 진출에 실패했습니다.

카타르 월드컵 소식 박찬 기자가 전해드립니다.

[리포트]

죽음의 조인 E조에 속한 일본은 스페인과의 마지막 경기에서도 이변을 일으켰습니다.

일본은 전반 11분 모라타에게 선제골을 내주고 끌려갔지만, 후반 시작 직후 동점골을 넣었습니다.

3분이 지난 뒤 다나카 아오가 역전골까지 성공시켰습니다.

이 과정에서 미토마 가오루의 크로스가 엔드 라인을 벗어난 것으로 보였지만, 비디오 판독 결과 골로 인정받았습니다.

2승을 한 일본은 조 1위로 16강에 진출하게 됐습니다.

같은 조에 있는 독일과 코스타리카의 경기는 역전에 재역전을 거쳐 4대 2 독일의 승리로 끝났습니다.

1승 1무 1패로 독일은 스페인과 승점은 같았지만, 골득실에 밀려 16강 진출이 좌절됐습니다.

2018년 러시아 월드컵에 이어 2개 대회 연속 16강 진출 실패입니다.

E조 2위로 16강에 진출한 스페인의 상대는 F조 모로코로 정해졌습니다.

모로코는 캐나다와의 마지막 경기에서, 전반 4분 만에 하킴 지예시가 첫 득점에 성공했습니다.

모로코는 전반 23분 추가골까지 넣으며 캐나다를 몰아붙였습니다.

모로코는 전반 막판 캐나다에 자책골을 내줬지만 2대 1로 승리했습니다.

같은 조의 크로아티아와 벨기에가 득점 없이 비기면서 모로코는 F조 1위로 36년 만에 월드컵 16강에 진출했습니다.

피파 랭킹 2위 벨기에는 크로아티아에 밀려 16강 진출에 실패했습니다.

크로아티아는 E조 1위 일본과 16강 대결을 펼치게 됩니다.

KBS 뉴스 박찬입니다.

영상편집:송장섭
  • ‘죽음의 E조’ 1위는 일본…독일 2회 연속 16강 진출 실패
    • 입력 2022-12-02 09:01:13
    • 수정2022-12-02 09:19:16
    아침뉴스타임
[앵커]

죽음의 조로 꼽힌 E조는 일본이 1위로 16강에 진출하게 됐습니다.

독일은 마지막 경기에서 승리했지만, 골득실에서 스페인에 밀려 4년 전 러시아 대회에 이어 2개 대회 연속 16강 진출에 실패했습니다.

카타르 월드컵 소식 박찬 기자가 전해드립니다.

[리포트]

죽음의 조인 E조에 속한 일본은 스페인과의 마지막 경기에서도 이변을 일으켰습니다.

일본은 전반 11분 모라타에게 선제골을 내주고 끌려갔지만, 후반 시작 직후 동점골을 넣었습니다.

3분이 지난 뒤 다나카 아오가 역전골까지 성공시켰습니다.

이 과정에서 미토마 가오루의 크로스가 엔드 라인을 벗어난 것으로 보였지만, 비디오 판독 결과 골로 인정받았습니다.

2승을 한 일본은 조 1위로 16강에 진출하게 됐습니다.

같은 조에 있는 독일과 코스타리카의 경기는 역전에 재역전을 거쳐 4대 2 독일의 승리로 끝났습니다.

1승 1무 1패로 독일은 스페인과 승점은 같았지만, 골득실에 밀려 16강 진출이 좌절됐습니다.

2018년 러시아 월드컵에 이어 2개 대회 연속 16강 진출 실패입니다.

E조 2위로 16강에 진출한 스페인의 상대는 F조 모로코로 정해졌습니다.

모로코는 캐나다와의 마지막 경기에서, 전반 4분 만에 하킴 지예시가 첫 득점에 성공했습니다.

모로코는 전반 23분 추가골까지 넣으며 캐나다를 몰아붙였습니다.

모로코는 전반 막판 캐나다에 자책골을 내줬지만 2대 1로 승리했습니다.

같은 조의 크로아티아와 벨기에가 득점 없이 비기면서 모로코는 F조 1위로 36년 만에 월드컵 16강에 진출했습니다.

피파 랭킹 2위 벨기에는 크로아티아에 밀려 16강 진출에 실패했습니다.

크로아티아는 E조 1위 일본과 16강 대결을 펼치게 됩니다.

KBS 뉴스 박찬입니다.

영상편집:송장섭