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이슈 北 잇단 도발…의도는?
美中 북핵대표 화상 회담…美 “中, 대북제재 완벽 이행해야”
입력 2022.12.09 (04:20) 수정 2022.12.09 (04:33) 국제
미국과 중국의 북핵 협상 수석대표가 화상 회담을 하고 북한의 전례없는 도발에 대한 대응 방안을 논의했습니다.

미 국무부는 현지시간으로 8일 보도자료를 통해 성 김 국무부 대북특별대표와 류샤오밍 중국 한반도사무특별대표가 화상 회담을 하고 북한의 증대하는 안보 저해 행위에 대해 논의했다고 밝혔습니다.

김 대표는 북한이 올해 8차례의 대륙간탄도미사일(ICBM)을 포함해 전례없는 규모로 미사일 발사를 이어가고 있는 것에 대해 우려를 표하고, 유엔 안보리 결의 위반인 이들 발사를 강력 규탄했습니다.

김 대표는 특히 모든 유엔 회원국들은 그들의 의무를 지켜야 하고 제재를 완전히 이행해야 한다고 압박했다고 국무부는 전했습니다.

김 대표는 한반도 평화와 안정을 유지하는 것은 공동의 중요한 목표라는 점을 강조하고 미국은 북한과 언제든 만날 준비가 돼 있고 외교에 대해 약속한다는 점을 재확인했습니다.

한편 한미일 북핵대표는 오는 12~13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서 협의를 갖고 한반도 상황에 대해 논의합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美中 북핵대표 화상 회담…美 “中, 대북제재 완벽 이행해야”
    • 입력 2022-12-09 04:20:36
    • 수정2022-12-09 04:33:13
    국제
미국과 중국의 북핵 협상 수석대표가 화상 회담을 하고 북한의 전례없는 도발에 대한 대응 방안을 논의했습니다.

미 국무부는 현지시간으로 8일 보도자료를 통해 성 김 국무부 대북특별대표와 류샤오밍 중국 한반도사무특별대표가 화상 회담을 하고 북한의 증대하는 안보 저해 행위에 대해 논의했다고 밝혔습니다.

김 대표는 북한이 올해 8차례의 대륙간탄도미사일(ICBM)을 포함해 전례없는 규모로 미사일 발사를 이어가고 있는 것에 대해 우려를 표하고, 유엔 안보리 결의 위반인 이들 발사를 강력 규탄했습니다.

김 대표는 특히 모든 유엔 회원국들은 그들의 의무를 지켜야 하고 제재를 완전히 이행해야 한다고 압박했다고 국무부는 전했습니다.

김 대표는 한반도 평화와 안정을 유지하는 것은 공동의 중요한 목표라는 점을 강조하고 미국은 북한과 언제든 만날 준비가 돼 있고 외교에 대해 약속한다는 점을 재확인했습니다.

한편 한미일 북핵대표는 오는 12~13일 인도네시아 자카르타에서 협의를 갖고 한반도 상황에 대해 논의합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