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대전, 우주산업 클러스터 최종 확정…우주도시로 첫 발 뗐다!
입력 2022.12.21 (21:47) 수정 2022.12.21 (21:59) 뉴스9(대전)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앵커]

윤석열 대통령이 우주산업 3각 체제에 포함하겠다고 약속한 지 넉 달 만에 대전이 전남, 경남과 함께 우주산업 클러스터로 최종 확정됐습니다.

대전시는 가칭 첨단우주센터를 건립해 우주산업을 뒷받침할 인재 육성에 나설 계획입니다.

성용희 기자입니다.

[리포트]

지난 7월, 우주산업 클러스터 후보지에서 제외됐던 대전, 한 달 뒤 윤석열 대통령의 취임 100일 기자회견에서 정부 구상에 다시 포함됐습니다.

[윤석열 대통령/취업 100일 기자회견/지난 8월 : "대전의 연구·인재개발, 전남의 발사체 산업, 경남의 위성 산업 3각 체제를 제대로 구축해서..."]

이후에도 먼저 준비를 시작한 전남과 경남만 사업 계획 검토에 들어가 대전만 따로 지정 절차를 밟는 것 아니냐는 우려가 나오기도 했지만 결국, 국가우주위원회가 대전을 포함한 우주산업 클러스터 특화지구 지정안을 의결했습니다.

대전은 연구·인재개발, 전남은 발사체, 경남은 위성 지구로 특화해 우주산업을 이끌기로 했습니다.

[오태석/과학기술정보통신부 1차관 : "대전은 명실상부한 과학연구도시로 우주 분야 핵심 연구기관과 교육기관, 관련 기업이 밀집해 있어 국내 최고 수준의 연구개발 전문성과 인프라를 갖춘 지역입니다."]

대전시는 후속 행정절차를 진행하는 한편 가칭 첨단우주센터를 건립해 우주산업을 뒷받침할 핵심 기술 확보와 인재 육성에 나설 계획입니다.

[이장우/대전시장 : "연구 부문과 그리고 인재개발 부문에서 지역에 있는 출연연구기관 그리고 지역 대학과 협력해서 우주특별시를 만드는 데 최선을 다하고..."]

우주도시를 향해 첫발을 뗀 대전시가 국내 우주산업의 중심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을지 주목됩니다.

KBS 뉴스 성용희입니다.

영상편집:최진석
  • 대전, 우주산업 클러스터 최종 확정…우주도시로 첫 발 뗐다!
    • 입력 2022-12-21 21:47:55
    • 수정2022-12-21 21:59:15
    뉴스9(대전)
[앵커]

윤석열 대통령이 우주산업 3각 체제에 포함하겠다고 약속한 지 넉 달 만에 대전이 전남, 경남과 함께 우주산업 클러스터로 최종 확정됐습니다.

대전시는 가칭 첨단우주센터를 건립해 우주산업을 뒷받침할 인재 육성에 나설 계획입니다.

성용희 기자입니다.

[리포트]

지난 7월, 우주산업 클러스터 후보지에서 제외됐던 대전, 한 달 뒤 윤석열 대통령의 취임 100일 기자회견에서 정부 구상에 다시 포함됐습니다.

[윤석열 대통령/취업 100일 기자회견/지난 8월 : "대전의 연구·인재개발, 전남의 발사체 산업, 경남의 위성 산업 3각 체제를 제대로 구축해서..."]

이후에도 먼저 준비를 시작한 전남과 경남만 사업 계획 검토에 들어가 대전만 따로 지정 절차를 밟는 것 아니냐는 우려가 나오기도 했지만 결국, 국가우주위원회가 대전을 포함한 우주산업 클러스터 특화지구 지정안을 의결했습니다.

대전은 연구·인재개발, 전남은 발사체, 경남은 위성 지구로 특화해 우주산업을 이끌기로 했습니다.

[오태석/과학기술정보통신부 1차관 : "대전은 명실상부한 과학연구도시로 우주 분야 핵심 연구기관과 교육기관, 관련 기업이 밀집해 있어 국내 최고 수준의 연구개발 전문성과 인프라를 갖춘 지역입니다."]

대전시는 후속 행정절차를 진행하는 한편 가칭 첨단우주센터를 건립해 우주산업을 뒷받침할 핵심 기술 확보와 인재 육성에 나설 계획입니다.

[이장우/대전시장 : "연구 부문과 그리고 인재개발 부문에서 지역에 있는 출연연구기관 그리고 지역 대학과 협력해서 우주특별시를 만드는 데 최선을 다하고..."]

우주도시를 향해 첫발을 뗀 대전시가 국내 우주산업의 중심으로 자리매김할 수 있을지 주목됩니다.

KBS 뉴스 성용희입니다.

영상편집:최진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