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바이든 “일본 방위 약속 지지”…기시다 “일본 전략, 억지력 강화에 기여”
입력 2023.01.14 (02:06) 수정 2023.01.14 (03:27) 국제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일본 방위에 대한 미국의 약속을 재확인했습니다.

바이든 대통령은 현지시간 13일 워싱턴DC 백악관에서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와 가진 정상회담에서 "미국은 일본에 대한 방위 약속을 강력하게 지지한다"고 말했습니다.

또, 지난해 5월 일본 방문 때 기시다 총리가 '양국은 근본적인 가치를 공유하고 있다'고 말한 사실을 거론하며 "완전히 동의한다"고 언급했습니다.

그러면서 "양국이 지금보다 더 가까웠던 적은 없었던 것 같다"며 "미국은 동맹에 완전하고도 철저하게 전념하고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이에 기시다 총리도 바이든 대통령의 환대와 지역 내 안보를 위한 노력에 대해 감사의 뜻을 전했습니다.

기시다 총리는 "미국과 일본이 도전적이고 복잡한 안보 환경에 직면해 있다"면서 "일본이 최근 채택한 새로운 방위 전략이 미국과의 억지력 강화에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일본 정부는 지난해 안보 전략 문서 개정을 통해 적의 미사일 기지 등을 타격할 수 있는 반격 능력을 보유하기로 결정한 바 있습니다. 또 2027년까지 방위비를 2배로 늘리기로 했습니다.

바이든 대통령은 기시다 총리를 "진정한 리더이자 친구"라고 했고, 기시다 총리는 바이든 대통령을 "소중한 친구"라고 칭했습니다.

바이든 대통령과 기시다 총리의 정상회담은 지난해 11월 캄보디아에서 열린 아세안 정상회의에서 대면한 지 두 달 만에 열렸습니다.

기시다 총리의 백악관 방문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사진 출처 : AP=연합뉴스]
  • 바이든 “일본 방위 약속 지지”…기시다 “일본 전략, 억지력 강화에 기여”
    • 입력 2023-01-14 02:06:13
    • 수정2023-01-14 03:27:43
    국제
조 바이든 미국 대통령이 일본 방위에 대한 미국의 약속을 재확인했습니다.

바이든 대통령은 현지시간 13일 워싱턴DC 백악관에서 기시다 후미오 일본 총리와 가진 정상회담에서 "미국은 일본에 대한 방위 약속을 강력하게 지지한다"고 말했습니다.

또, 지난해 5월 일본 방문 때 기시다 총리가 '양국은 근본적인 가치를 공유하고 있다'고 말한 사실을 거론하며 "완전히 동의한다"고 언급했습니다.

그러면서 "양국이 지금보다 더 가까웠던 적은 없었던 것 같다"며 "미국은 동맹에 완전하고도 철저하게 전념하고 있다"고 강조했습니다.

이에 기시다 총리도 바이든 대통령의 환대와 지역 내 안보를 위한 노력에 대해 감사의 뜻을 전했습니다.

기시다 총리는 "미국과 일본이 도전적이고 복잡한 안보 환경에 직면해 있다"면서 "일본이 최근 채택한 새로운 방위 전략이 미국과의 억지력 강화에 기여할 것"이라고 밝혔습니다.

일본 정부는 지난해 안보 전략 문서 개정을 통해 적의 미사일 기지 등을 타격할 수 있는 반격 능력을 보유하기로 결정한 바 있습니다. 또 2027년까지 방위비를 2배로 늘리기로 했습니다.

바이든 대통령은 기시다 총리를 "진정한 리더이자 친구"라고 했고, 기시다 총리는 바이든 대통령을 "소중한 친구"라고 칭했습니다.

바이든 대통령과 기시다 총리의 정상회담은 지난해 11월 캄보디아에서 열린 아세안 정상회의에서 대면한 지 두 달 만에 열렸습니다.

기시다 총리의 백악관 방문은 이번이 처음입니다.

[사진 출처 : AP=연합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