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경남 기업 설 연휴 평균 4일…65% ‘상여금 지급’
입력 2023.01.14 (21:29) 수정 2023.01.14 (21:52) 뉴스9(창원)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경남경영자총협회가 기업 130여 곳을 조사한 결과, 경남의 기업들은 이번 설 연휴에 평균 나흘 쉬고 65% 정도가 설 상여금을 주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이번 설 경기에 대해서는 43%가 '악화할 것'이라고 답했고, 42%는 '지난해와 비슷'하다고 답했습니다.

이밖에 올해 실적달성 부담 요인으로는 원자재 가격 상승과 경기침체, 인건비 상승, 금리 인상 등을 꼽았습니다.
  • 경남 기업 설 연휴 평균 4일…65% ‘상여금 지급’
    • 입력 2023-01-14 21:29:45
    • 수정2023-01-14 21:52:24
    뉴스9(창원)
경남경영자총협회가 기업 130여 곳을 조사한 결과, 경남의 기업들은 이번 설 연휴에 평균 나흘 쉬고 65% 정도가 설 상여금을 주는 것으로 조사됐습니다.

이번 설 경기에 대해서는 43%가 '악화할 것'이라고 답했고, 42%는 '지난해와 비슷'하다고 답했습니다.

이밖에 올해 실적달성 부담 요인으로는 원자재 가격 상승과 경기침체, 인건비 상승, 금리 인상 등을 꼽았습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