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오늘(20일) 실내 마스크 의무 해제 시점 발표…30일 유력
입력 2023.01.20 (01:00) 수정 2023.01.20 (01:01) 사회
국내에서도 코로나19 환자가 나온 지 3년째인 오늘(20일) 정부가 실내 마스크 착용 의무 조정안을 발표합니다. 이달 30일부터 실내 마스크 착용 의무를 권고로 전환하는 방안이 유력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정부는 오늘(20일) 오전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를 열고, 실내 마스크 착용 의무 해제 시점을 확정해 발표합니다.

정부는 최근 유행 관련 지표가 안정적으로 감소하고 있고 중국발 입국자 관리도 원활하게 이뤄지고 있는 점 등을 고려해 설 연휴가 끝난 뒤 이달 30일부터 의무를 자율·권고로 전환하는 방침을 굳힌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착용 의무가 자율·권고로 바뀌면 학교나 음식점, 극장 등 실내 다중이용시설에서 마스크를 벗을 수 있습니다.

다만, 대중교통이나 병원, 요양시설 등에선 착용 의무가 그대로 유지됩니다. 이들 장소에 대한 마스크 착용 의무 해제는 코로나19 위기 단계가 현재 심각에서 경계나 주의로 낮아지거나, 코로나19 법정감염병 등급이 2급에서 4급으로 조정될 때 논의됩니다.

정부 차원의 마스크 착용 의무는 다중이용시설을 중심으로 2020년 10월부터 시작됐으며, 이가운데 실외 마스크 착용 의무는 지난해 5월과 9월 2차례에 걸쳐 해제됐습니다.

국내 첫 코로나19 확진자는 3년 전인 2020년 1월 20일 공식 확인됐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오늘(20일) 실내 마스크 의무 해제 시점 발표…30일 유력
    • 입력 2023-01-20 01:00:11
    • 수정2023-01-20 01:01:04
    사회
국내에서도 코로나19 환자가 나온 지 3년째인 오늘(20일) 정부가 실내 마스크 착용 의무 조정안을 발표합니다. 이달 30일부터 실내 마스크 착용 의무를 권고로 전환하는 방안이 유력한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정부는 오늘(20일) 오전 중앙재난안전대책본부 회의를 열고, 실내 마스크 착용 의무 해제 시점을 확정해 발표합니다.

정부는 최근 유행 관련 지표가 안정적으로 감소하고 있고 중국발 입국자 관리도 원활하게 이뤄지고 있는 점 등을 고려해 설 연휴가 끝난 뒤 이달 30일부터 의무를 자율·권고로 전환하는 방침을 굳힌 것으로 전해졌습니다.

착용 의무가 자율·권고로 바뀌면 학교나 음식점, 극장 등 실내 다중이용시설에서 마스크를 벗을 수 있습니다.

다만, 대중교통이나 병원, 요양시설 등에선 착용 의무가 그대로 유지됩니다. 이들 장소에 대한 마스크 착용 의무 해제는 코로나19 위기 단계가 현재 심각에서 경계나 주의로 낮아지거나, 코로나19 법정감염병 등급이 2급에서 4급으로 조정될 때 논의됩니다.

정부 차원의 마스크 착용 의무는 다중이용시설을 중심으로 2020년 10월부터 시작됐으며, 이가운데 실외 마스크 착용 의무는 지난해 5월과 9월 2차례에 걸쳐 해제됐습니다.

국내 첫 코로나19 확진자는 3년 전인 2020년 1월 20일 공식 확인됐습니다.

[사진 출처 : 연합뉴스]

■ 제보하기
▷ 카카오톡 : 'KBS제보' 검색
▷ 전화 : 02-781-1234
▷ 이메일 : kbs1234@kbs.co.kr
▷ 뉴스홈페이지 : https://goo.gl/4bWbkG
기자 정보