기사 본문 영역

상세페이지

[날씨] 절기 ‘대한’ 광주·전남 곳곳 눈…설 연휴 폭설 주의
입력 2023.01.20 (10:17) 수정 2023.01.20 (10:29) 930뉴스(광주)
자동재생
동영상영역 시작
동영상영역 끝
절기 대한인 오늘, 낮부터 추위도 찾아오고요.

눈도 날리겠습니다.

현재 전남 서부 지역을 중심으로 내리고 있는데요.

낮까지 조금 날리다 그치겠습니다.

그제 발원한 황사가 영향을 주면서 오늘 오전까지는 일시적으로 공기가 탁해질 수 있겠고요.

낮부터 찬바람이 불어와 점차 해소되겠습니다.

이번 설 연휴 기간 동안에는 눈비 소식이 잦습니다.

설 당일인 일요일 오전에 남해안부터 비가 시작이 되겠고요.

낮이면 대부분 지역으로 확대되겠는데요,

오후에는 눈으로 내리는 곳들도 있겠습니다.

또 연휴 마지막 날인 화요일에는 눈도 내리지만, 광주의 아침 기온 -9도, 낮 기온도 -5도에 머물면서 강력 한파가 찾아오겠습니다.

다음은 자세한 지역별 날씨입니다.

오늘 오후부터 맑아지겠고요.

아침 기온은 어제보다 1도~4도가량 높습니다.

다만, 낮부터 찬바람이 불겠는데요.

광주가 3도 안팎에 머물겠습니다.

여수의 낮 기온 5도, 순천 5도로 어제보다 1도~5도가량 낮겠습니다.

목포와 무안의 한낮 기온 3도, 완도 5도로 쌀쌀하겠고요.

신안을 비롯한 도서 지역은 4도가 예상됩니다.

서해남부 전 해상에는 풍랑주의보가 발효 중입니다.

오늘 물결이 최고 4m로 매우 높겠습니다.

화요일에 시작된 눈은 수요일까지 이어지겠는데요.

많은 눈과 함께 올겨울 들어 가장 추운 날이 되겠습니다.

날씨였습니다.
  • [날씨] 절기 ‘대한’ 광주·전남 곳곳 눈…설 연휴 폭설 주의
    • 입력 2023-01-20 10:17:50
    • 수정2023-01-20 10:29:24
    930뉴스(광주)
절기 대한인 오늘, 낮부터 추위도 찾아오고요.

눈도 날리겠습니다.

현재 전남 서부 지역을 중심으로 내리고 있는데요.

낮까지 조금 날리다 그치겠습니다.

그제 발원한 황사가 영향을 주면서 오늘 오전까지는 일시적으로 공기가 탁해질 수 있겠고요.

낮부터 찬바람이 불어와 점차 해소되겠습니다.

이번 설 연휴 기간 동안에는 눈비 소식이 잦습니다.

설 당일인 일요일 오전에 남해안부터 비가 시작이 되겠고요.

낮이면 대부분 지역으로 확대되겠는데요,

오후에는 눈으로 내리는 곳들도 있겠습니다.

또 연휴 마지막 날인 화요일에는 눈도 내리지만, 광주의 아침 기온 -9도, 낮 기온도 -5도에 머물면서 강력 한파가 찾아오겠습니다.

다음은 자세한 지역별 날씨입니다.

오늘 오후부터 맑아지겠고요.

아침 기온은 어제보다 1도~4도가량 높습니다.

다만, 낮부터 찬바람이 불겠는데요.

광주가 3도 안팎에 머물겠습니다.

여수의 낮 기온 5도, 순천 5도로 어제보다 1도~5도가량 낮겠습니다.

목포와 무안의 한낮 기온 3도, 완도 5도로 쌀쌀하겠고요.

신안을 비롯한 도서 지역은 4도가 예상됩니다.

서해남부 전 해상에는 풍랑주의보가 발효 중입니다.

오늘 물결이 최고 4m로 매우 높겠습니다.

화요일에 시작된 눈은 수요일까지 이어지겠는데요.

많은 눈과 함께 올겨울 들어 가장 추운 날이 되겠습니다.

날씨였습니다.